기사 (전체 1,06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NI인터뷰] 현빈 “‘창궐’, 막연한 것에 대해 도전한 작품”
‘협상’을 통해 첫 악역을 선보인 현빈이 한 달 만에 스크린에 다시 돌아왔다. 야귀(夜鬼)가 창궐한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현빈 분)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장동건 분)의 혈투를 그린 ‘창궐’에서 현빈은 그의 필모그래피 중 가장 2018-10-24
[NI인터뷰] 몬스타엑스, “저희 존재감 확실하게 드러내는 계기 되길”(종합)
긴 월드투어 끝에 국내로 돌아온 몬스타엑스는 섹시한 매력은 물론 강렬한 매력까지 선보이겠다는 다짐을 드러냈다. 그들은 국내 팬들과 만나는 날을 손꼽아 기다렸다며 무대는 물론 다양한 방법으로 소통하겠다고 밝혔다.몬스타엑스는 7개월 만에 정규 앨범 TAK 2018-10-24
[NI인터뷰] ‘솔로 컴백’ 정은지, “살아가는 모든 순간이 ‘청춘’이라 생각”
청춘의 한 가운데에 서 있는 정은지는 노래를 통해 많은 이들과 공감하고, 더 나아가 힐링 할 수 있게 됐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살아가는 모든 시간이 ‘청춘’이라고 답한 그는 추운 가을을 조금은 따듯하게 만들어줄 ‘정은지표 힐링송’을 또 다시 2018-10-17
[NI인터뷰] ‘미쓰백’ 한지민 “불편한 감정이지만 목소리가 모이면 변화 생길 것”
거친 피부와 붉은 입술, 공허한 눈빛으로 내뱉는 담배 연기에 이전에 한지민은 없었다. 세상을 등진 전과자 백상아(한지민 분)와 세상에 내몰린 아이 지은(김시아 분)의 이야기를 다룬 ‘미쓰백’(감독 이지원)에서 한지민은 이전의 모습을 완전히 지우고 오롯 2018-10-08
[NI인터뷰] ‘아는 와이프’ 장승조 “과거로 돌아가고 싶지 않아…현재를 열심히 살고 싶어요”
“이 작품이 시청자분들에게 긍정적인 에너지가 됐으면 더 이상 바랄게 없어요.”드라마 흥행 성공에 득남까지, 겹경사를 맞은 배우 장승조에게 9월은 여러 가지로 특별했다. 특히 장승조는 전작의 이미지를 벗고 ‘아는 와이프’ 속 서우진(한지민 분)을 향한 2018-10-02
[NI인터뷰] ‘암수살인’ 김윤석, 고착화된 형사물 벗어난 새로운 길 제시
김윤석이 ‘추격자’, ‘거북이 달린다’, ‘극비수사’ 등에 이어 또 다시 형사를 맡았다. 감옥에서 7건의 추가 살인을 자백하는 살인범과 자백을 믿고 사건을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다룬 ‘암수살인’에서 김윤석은 형사 김형민으로 분했다. 연쇄살인사건 실화를 2018-10-01
[NI인터뷰] ‘암수살인’ 주지훈, 긍정적 고민과 희망 사이
‘신과함께’, ‘공작’의 흥행에 이어 개봉을 앞둔 ‘암수살인’과 촬영을 마친 드라마 ‘킹덤’, 출연을 확정한 드라마 ‘아이템’까지. 주지훈이 데뷔 이래 최고의 한 해를 보내고 있다. 감옥에서 7건의 추가 살인을 자백하는 살인범과 자백을 믿고 사건을 쫓 2018-09-29
[NI인터뷰] 조우리 “‘강남미인’, 내게 기적 같은 작품…이대로 잊혀지고 싶지 않아요”
“다음 작품에는 더 많이 활약해서 언젠가는 시상식에 가고 싶어요.”데뷔 7년 만의 첫 주연이다. 배우로서도, 한 개인으로서도 많은 것들이 변화하는 짧지 않은 시간. 조우리는 그 시간동안 몇 번이고 고뇌하고 자신과의 싸움을 거쳐 이제 서야 신인이 아닌 2018-09-25
[NI인터뷰] ‘강남미인’ 임수향 “‘네가 가진 것 그 자체가 아름답다’라는 말을 해 주고 싶어요”
성형, 그리고 스무 살.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속 강미래는 임수향에게 있어서 많은 도전이 잇따른 작품이었다. 하지만 임수향은 우려를 딛고 또 한 번 성장을 거듭했다. 사회에 만연한 문제들과 이를 향한 뼈있는 메시지. 그 중심에 있는 강미래 역을 자 2018-09-25
[NI인터뷰] 안효섭 “‘서른이지만’, 안효섭이라는 배우를 깨워준 작품”
안효섭이라는 배우의 재발견이다. SBS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연출 조수원 l 극본 조성희)에서 순수했고, 그렇기 때문에 더욱 아팠던 첫 사랑을 마주한 열아홉의 소년 유찬 역을 자신만의 매력으로 섬세하게 그려낸 안효섭. 수많은 대중들의 2018-09-21
[NI인터뷰] ‘명당’ 지성, 선한 마음이 만들어낸 좋은 사람·좋은 배우
드라마 ‘킬미, 힐미’, ‘피고인’으로 2015 MBC 연기대상, 2017 SBS 연기대상에서 두 차례 대상을 수상한 지성. 모두가 사랑하고 인정하는 지성이 오랜만에 스크린에 돌아왔다. 땅의 기운을 점쳐 인간의 운명을 바꿀 수 있는 천재 지관 박재상( 2018-09-21
[NI인터뷰] ‘안시성’ 조인성, 스크린 안팎을 이끈 외유내강 리더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가 스크린에 옮겨졌다. 5천평 규모의 토산세트, 6500여명의 보조출연자 등 압도적인 스케일을 예고하는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에서 조인성은 안시성의 성주 양만춘 역을 2018-09-21
[NI인터뷰] ‘강남미인’ 곽동연, 뚜렷한 주관과 굳은 소신으로 나아갈 연기 인생
지난 2012년, 드라마 ‘넝쿨째 굴러온 당신’으로 데뷔한 후 쉴 틈 없이 작품 활동을 이어온 곽동연이 이번에는 ‘서브병 유발자’로 변신했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속 연우영으로 주인공과는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하며 뭇 여성들을 설레게 만든 곽동연. 2018-09-20
[NI인터뷰] ‘만능 엔터테이너’ 임창정, 끊임없이 도전하는 그의 열정 (종합)
‘국민 가수’라 불리는 임창정이 정규 14집을 가지고 돌아왔다. 느리지만 꾸준하게 음악을 하고 있는 임창정은 자신의 노래를 기다려주는 사람이 한 분이라도 있다면 계속해서 음악을 하겠다고 밝혔다. 노래부터 연기까지 다재다능한 그는 지금도 새로운 도전과 2018-09-20
[NI인터뷰] ‘협상’ 현빈 “한 우물에 갇히고 싶은 마음 없어”…큰 그릇 빚는 착한 배우
현빈이 또 다시 변했다. 과묵한 북한 형사와 화려한 언변을 지닌 지능형 사기꾼으로 분해 연타석 흥행에 성공한 현빈이 이제는 사상 최악의 인질극을 벌이는 인질범으로 모습을 달리했다. 매 작품 독보적인 매력을 발산하던 현빈은 ‘협상’을 통해 생애 첫 악역 2018-09-20
[NI인터뷰] ‘협상’ 손예진, 전에도 지금도 앞으로도 유효한 충무로 대표 배우
스크린과 브라운관 모두에서 청순가련한 여주인공이 범람하던 2000년대 초반, 손예진은 청순한 20대 여배우를 대표했다. 장르가 다양해지고 이전과는 궤를 달리하는 여성 캐릭터들이 생겨나는 지금의 영화계에서 손예진은 여전히 독보적인 세(勢)를 과시하고 있 2018-09-19
[NI인터뷰] ‘안시성’ 배성우 “캐릭터, 언제나 살아있는 모습이어야”…준비된 유연성 갖춘 배우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가 스크린에 옮겨졌다. 압도적인 스케일을 예고하는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에서 배성우는 안시성 성주 양만춘(조인성 분)을 보필하는 부관 추수지로 분했다.배성우가 연기한 2018-09-19
[NI인터뷰] ‘10인 체제’ 우주소녀, 한층 더 성숙해진 마법소녀들
많은 사람들의 꿈을 이뤄줄 마법소녀들이 새로운 색을 입었다. 생소하면서도 신선한 세계관으로 팬층을 탄탄하게 쌓고 있는 우주소녀는 이번 신곡을 통해 조금 더 성숙해졌다고 자신했다. 또한 ‘마법학교’ 콘셉트도 더 진하게 녹여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각 2018-09-19
[NI인터뷰] 로이킴, 버리지 못한 미련을 노래한 그만의 ‘가을 감성’
발라드의 계절이 돌아왔다. 발랄한 노래들로 우리의 귀를 즐겁게 해줬던 여름이 지나고, 조금은 쌀쌀한 가을이 마중 나왔다. 그리고 가을하면 빼놓을 수 없는 로이킴도 새 음악을 가지고 돌아왔다. 그에게 가을 감성이란, 덤덤하게 회상하되 사실은 버리지 못한 2018-09-18
[NI인터뷰] ‘물괴’ 이혜리 “작품에 참여한 것 자체가 터닝 포인트”…배우 이혜리의 정면 돌파
걸스데이 혜리에서 배우 이혜리로,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펼치며 배우로서 가능성을 확인한 이혜리가 스크린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첫 영화에 첫 액션, 첫 사극까지 모든 것이 처음인 이혜리는 무거운 부담감을 이겨내고 주연으로서 당 2018-09-1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