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임파서블7' 심상찮네…개봉 첫 날에만 23만명 관람
'미션임파서블7' 심상찮네…개봉 첫 날에만 23만명 관람
  • 승인 2023.07.13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롯데엔터테인먼트

톰 크루즈 주연의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 '미션 임파서블: 데드 레코닝 파트 원'(이하 '미션 임파서블 7')이 개봉 당일 약 23만명의 관객을 끌어모으며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다.

13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미션 임파서블 7'은 개봉일인 전날 22만9천여명이 관람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이 영화의 매출액 점유율은 69.4%다. 극장을 찾은 관객 10명 중 7명꼴로 이 영화를 봤다는 얘기다.

개봉을 앞두고 제한적 규모로 진행한 유료 시사회 관객 등을 합한 이 영화의 누적 관객 수는 39만6천여명이다.

'미션 임파서블 7'은 인류를 지배할 수 있는 막강한 힘을 가진 인공지능(AI)이 누군가의 손에 들어가는 것을 막으려는 에단 헌트(톰 크루즈 분)의 활약을 그린 영화로, 완성도 높은 액션으로 흥행을 예고하고 있다.

실 관람객의 평가를 반영한 CGV 골든에그 지수도 97%로 높은 수준이다.

이날 오전 기준으로 '미션 임파서블 7'의 예매율도 58.5%로 압도적인 1위다. 예매 관객 수는 28만4천여명이다.

전날 박스오피스 2위는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 '엘리멘탈'(6만3천여명)이었다. 마동석 주연의 액션 영화 '범죄도시 3'(9천여명)가 그 뒤를 이었다.

[뉴스인사이드 조유리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