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혜, 낙선 인사…“제가 많이 부족했습니다. 뜨거운 성원 잊지 않겠습니다”
김은혜, 낙선 인사…“제가 많이 부족했습니다. 뜨거운 성원 잊지 않겠습니다”
  • 승인 2022.06.04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혜 / 사진=김은혜 캠프 제공
김은혜 / 사진=김은혜 캠프 제공

 

6·1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더불어 민주당 김동연 당선인에게 간발의 차로 석패한 국민의 힘 김은혜 후보가 경기남서부지역을 돌며 낙선 인사를 했다.

4일 국민일보의 보도에 따르면 김 후보는 지난 3일 오후 1시30분부터 부천 상동역~시흥 삼미시장~광명 광명사거리역~안산 상록수역을 차례로 찾아 ‘제가 많이 부족 했습니다’, ‘뜨거운 성원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시민들에게 인사했다.

부천·시흥·광명·안산 등 경기서남부지역은 김 후보가 득표율에서 저조했던 곳이다.

신보라 정무실장은 “당락을 떠나 지지해준 유권자에게 인사를 하는 것이 도리라는 것이 후보의 생각”이라고 밝혔다.

이어 “내일도 4~5곳을 돌며 낙선 인사를 이어갈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한편 김 후보는 이날 낙선 인사를 마친 뒤 수원시 영화동 국민의 힘 경기도당 건물에 마련된 선대위 사무실에서 캠프 해단식을 가졌다.

해단식에서 꽃다발과 가방 등을 선물 받은 그는 연신 미소 띈 밝은 얼굴로 참석자들과 일일이 인사를 나눴다.

 

[뉴스인사이드 김희선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