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김상옥, 겨레를 깨우다' 특별전 성료
BBQ, '김상옥, 겨레를 깨우다' 특별전 성료
  • 승인 2024.03.12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만 명에게 '경성 피스톨' 알렸다
101일간 일평균 관람객 약 1,000명 방문

국민들의 성원에 힘입어 '경성 피스톨' 김상옥 의사를 알리는 행사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제너시스BBQ 그룹은 12일, 김상옥 의사 순국 100주년 기념 특별전 '김상옥, 겨레를 깨우다'가 총 10만 명이 넘는 관람객이 다녀가며 지난 10일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BBQ는 이번 특별전 후원을 통해 대중에게 생소한 김상옥 의사의 생애와 의거를 널리 알리는데 일조했다. 

[사진=bbq]
[사진=bbq]

김상옥 의사는 항일 투쟁을 이끈 독립운동가로 1923년 1월 12일 항일투사 고문으로 악명 높은 종로 경찰서에 폭탄을 투척했으며, 그 달 22일에는 서울시가지에서 일본 군경 1,000명과 맞선 '일 대 천 전투' 중 34세 젊은 나이로 순국했다.

작년 12월 1일 개막한 '김상옥, 겨레를 깨우다'는 '동대문 홍길동', '경성 피스톨'로 알려진 항일 투쟁을 이끈 독립운동가 김상옥 의사의 일대기를 다룬 특별 전시전이다. 지난 10일까지 101일간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1층 원형 특별전시실에서 김상옥 의사 활동 당시 사진 및 개인, 유족 소장 유품과 영상을 공개했으며 일평균 약 1,000명이 달하는 방문객이 다녀갔다.

BBQ 관계자는 "김상옥 의사를 비롯한 당대 독립운동가의 용기와 희생이 있었기에 지금의 대한민국이 존재할 수 있다"며 "이번 특별전시회 뿐 아니라 다양한 방식으로 김상옥 의사의 애국정신이 미래 세대에 계승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김보연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