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소문2' 강기영·김히어라·김현욱, 소름유발 '악귀 3인방' 변신...진선규 아내 타깃되나
'경소문2' 강기영·김히어라·김현욱, 소름유발 '악귀 3인방' 변신...진선규 아내 타깃되나
  • 승인 2023.07.27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tvN '경이로운 소문2'

'경이로운 소문2' 강기영, 김히어라, 김현욱이 악귀로 변신해 섬뜩한 포스를 발휘한다.

29일 첫 방송을 앞둔 tvN '경이로운 소문2: 카운터 펀치'(연출 유선동/극본 김새봄/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베티앤크리에이터스)(이하. '경이로운 소문2') 제작진 측은 방송에 앞서 강기영(필광 역), 김히어라(겔리 역), 김현욱(웡 역)의 엘리베이터 급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경이로운 소문2'는 새로운 능력과 신입 멤버 영입으로 더 강해진 악귀 사냥꾼 '카운터'들이 더 악해진 지상의 악귀들을 물리치는 통쾌하고 땀내 나는 악귀 타파 히어로물. 동명 웹툰과 악귀 사냥꾼이라는 전무후무한 컨셉을 기반으로 한 '경이로운 소문' 시리즈는 히어로물 특유의 다이내믹한 액션에서 악을 처단하는 권선징악의 짜릿한 카타르시스까지 잡으며 OCN 역대 드라마 시청률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이 가운데 시즌2를 앞두고 공개된 스틸 속,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면서 제 모습을 드러내는 강기영, 김히어라, 김현욱의 악귀 포스가 소름을 유발한다. 특히 강기영은 차가운 미소를 짓더니 날카로운 눈빛과 함께 상대를 조종하듯 염력을 자유자재로 펼쳐 보는 이에게 극강의 공포를 느끼게 한다. 김히어라는 입가에 미소를 띤 채 강기영의 악행을 바라보며 희열을 느끼고 있어 시즌1보다 더 섬뜩한 악귀 행보를 예상된다.

또 다른 스틸에는 악귀즈의 타깃이 될 것을 예고하는 인물이 등장해 시선을 강탈한다. 조병규(소문 역)의 은인이자 열혈 소방관 진선규(마주석 역)의 아내 홍지희(이민지 역)로 악귀즈가 탄 엘리베이터에 탑승한 것이다. 소스라치게 놀라는 홍지희와 그런 홍지희를 바라보는 강기영의 서늘한 눈빛은 긴장감을 폭발시키며 이후 펼쳐질 상황에 대한 궁금증을 폭발시킨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경이로운 소문2: 카운터 펀치' 방송은 29일 오후 9시 20분.

[뉴스인사이드 김은혜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