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여배우 히로스에 료코, 불륜 인정…"상대 가족에게 죄송"
日 여배우 히로스에 료코, 불륜 인정…"상대 가족에게 죄송"
  • 승인 2023.06.14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의 유명 여배우 히로스에 료코가 최근 주간지를 통해 보도된 자신의 불륜 사실을 14일 소속사의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인정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기혼 상태인 히로스에는 이 메시지를 통해 역시 기혼인 불륜 상대 남성의 가족에게 "무엇보다도 죄송하다"고 사과의 뜻을 밝혔다.

소속사는 히로스에 씨를 무기한 근신 처분했다며 "관련자들에게 폐를 끼치지 않도록 성심성의껏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히로스에의 불륜 소식은 지난 7일 슈칸분슌(週刊文春) 보도를 통해 처음 알려졌다.

이 주간지는 히로스에가 9살 연하의 유명 요리사와 불륜 관계라고 전했다.

히로스에 료코는 1990년대 일본의 국민 여동생으로 칭해질 정도로 인기를 끈 여배우로, 한국에서도 영화 '철도원', '비밀' 등의 주인공으로 이름을 알렸다.

[뉴스인사이드 조유리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