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틈없는 사이' 임강성, 살모사 물려 입원.."제작보고회 불참"
'빈틈없는 사이' 임강성, 살모사 물려 입원.."제작보고회 불참"
  • 승인 2023.05.31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NS
SNS

배우 임강성이 영화 '빈틈없는 사이'(감독 이우철) 제작보고회에 불참한 가운데, 그가 독사에 물려 입원 중이라는 사실이 알려졌다.

31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는 영화 '빈틈없는 사이'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우철 감독은 현장에 참석할 예정이었던 임강성이 불참한 것에 대해 "산책 중에 살모사에 물려서 병원에 입원 중"이라고 전해 놀라움을 안겼고, 정애연은 "살모사와 대면했다고 단체방에 입원사진을 보내셨다"고 덧붙였다.

이어 "처음엔 담뱃불을 밟은 줄 알았다고 하더라. 본인이 대표로 액땜을 했으니 영화가 잘 되면 좋겠다고 하더라"고 이야기했다.

이와 관련해 임강성의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현재 위독한 상태는 아니"라면서도 "아무래도 독사에 물린 것이다 보니 일주일 정도 입원하면서 경과를 지켜봐야 할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임강성이 출연하는 '빈틈없는 사이'는 방음이 1도 안 되는 벽을 사이에 두고 서로의 일상을 공유하게 된, 뮤지션 지망생 승진(이지훈 분)과 피규어 디자이너 라니(한승연)의 동거인 듯 동거 아닌 이야기를 그린 철벽 로맨스로, 7월 5일 개봉 예정이다.

[뉴스인사이드 조유리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