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미라, 남편 정신욱과 나이차이는? 직업보니…'환하게 꾸며진 집'
양미라, 남편 정신욱과 나이차이는? 직업보니…'환하게 꾸며진 집'
  • 승인 2019.04.16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인 양미라와 남편 정신욱의 나이 차이와 직업, 집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최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신혼 5개월 차에 접어든 양미라, 정신욱 부부가 화이트 톤으로 환하게 꾸며진 집을 공개해 관심이 집중됐다. 

그간 양미라 남편 정신욱은 '아내의 맛' 방송 이후 차승원 닮은꼴로 주목받으며 스타일리쉬한 외형으로 "직업이 모델이 아니냐"는 의견이 지배적이었다.

하지만 이 날 양미라는 나이 2세 연상의 남편 정신욱의 직업과 관련해 “가구랑 인테리어 디자인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출연진들은 “어쩐지 집이 너무 예쁘더라”라며 놀라워했다. 

한편, 양미라와 정신욱은 4년 열애 끝에 지난해 10월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정신욱의 나이는 양미라보다 2살 많은 1980년생이다. 

[뉴스인사이드 이서윤 기자/사진=온라인 커뮤니티]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