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특·진세연, ‘2018KPMA’ MC 발탁…‘세 번째 호흡’
이특·진세연, ‘2018KPMA’ MC 발탁…‘세 번째 호흡’
  • 승인 2018.12.14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주니어 이특과 배우 진세연이 ‘2018KPMA’ MC로 발탁, 세 번째 호흡을 맞춘다.

오는 20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8 대한민국대중음악시상식’(2018 KOREA POPULAR MUSIC AWARDS·이하 2018 KPMA)의 진행자로 이특과 진세연이 나란히 발탁됐다. 슈퍼서울드림콘서트, 평창 드림콘서트에서 안정적인 진행솜씨를 발휘했던 두 사람은 다시금 공동 진행자로 나서 찰떡궁합을 과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특은 슈퍼주니어의 리더로서 팀을 이끌며 ‘One more time’, ‘Replay’ 등을 발표했고, ‘Super show7’으로 월드투어를 성황리에 마쳤다. 또한 각종 예능과 시상식, 콘서트 등에서 사회를 맡아 MC로서의 커리어를 쌓아온 바. 특히 아이돌 출신 중 가장 안정적인 진행력을 가졌다고 평가받고 있다.

청초한 매력을 뽐내며 20대를 대표하는 여배우로 자리매김한 진세연은 드라마뿐만 아니라 작년 평창 드림콘서트에서 MC를 맡는 다양한 재능을 보여준 바 있다.

한편 올해 처음 열리는 2018KPMA는 대한가수협회·한국연예제작자협회·한국음반산업협회 등 대중음악 관련 단체가 공동 주최하는 시상식으로, 오는 20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다. 오후 5시 레드 카펫 행사를 시작으로 올레tv모바일에서 생중계되며, 16일까지 올레티비모바일 어플에서 각 부문별 투표 참여가 가능하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사진=SM엔터테인먼트, 얼리버드엔터테인먼트]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