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의 약속’ 이천희, ‘딸바보’ 면모 과시한 모습 ‘눈길’…“아빠의 정석”
2018.11.1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신과의 약속’ 이천희의 아빠미소가 만개한 촬영현장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8일에는 MBC 새 주말특별기획드라마 ‘신과의 약속’(연출 윤재문 l 극본 홍영희)에서 가구제작가 송민호 역을 맡은 이천희가 햇살 같은 미소와 눈웃음으로 아역배우와 부자케미가 만발한 현장 스틸컷이 공개됐다.

‘신과의 약속’은 죽어가는 자식을 살리기 위해 세상의 윤리와 도덕을 뛰어넘는 선택을 한 두 쌍의 부부 이야기를 담아낸 휴먼 멜로드라마. 이천희는 극중 아나운서 서지영(한채영 분)의 팬으로 그녀의 곁을 한결같이 지켜주고 든든한 버팀목 같은 남자 송민호로 열연한다.

공개된 스틸 컷 속 이천희는 해맑은 미소로 아역배우와 눈을 맞추기 위해 몸을 낮춰 대화를 나누는 등 그의 따뜻한 부성애를 엿볼 수 있어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 눈에도 아이를 향한 그의 남다른 애정이 엿보이는 가운데 평소 딸바보로 정평이 나있는 이천희인 만큼 또래 아이들이 좋아하는 장난감이나 놀이를 꿰차고 있어서 촬영 쉬는 시간이면 아역배우들을 달래고 놀아주는 프로급 ‘키즈시터’ 솜씨로 ‘아빠의 정석’을 제대로 보여주고 있다는 현장의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사진 속 이천희는 심각한 표정으로 누군가를 날카롭게 노려보고 있어 친부자같은 두 사람에게 어떤 위기상황이 닥쳐온 것은 아닐지 궁금증과 긴장감을 동시에 높이고 있다.

제작진은 “이천희가 맡은 송민호는 ‘아낌없이 주는 나무’같은 남자다. 자신이 사랑하는 여인을 위해서 때로는 그늘과 쉼터가 되어주고, 때로는 그녀와 아이를 지켜내기 위해 모든 것을 내어주는 등 끝없이 희생하고 헌신하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고 전했다.

한편 실제로 목수 경력 17년 차인 이천희는 극중 가구 제작가이자 원목 수입업자이라는 독특한 직업을 가지고 있는 송민호 역과 싱크로율 높은 연기를 펼쳐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신과의 약속’은 ‘숨바꼭질’ 후속으로 오는 11월 24일 첫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사진=예인 E&M]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