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도 인간이니’ 서강준, 몸 사리지 않는 액션 연기…카리스마 열연 눈길
2018.06.14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너도 인간이니’ 서강준이 몸을 사리지 않는 자동차 액션을 선보였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2 월화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연출 차영훈 l 극본 조정주)는 로봇임에도 사람처럼 판단 의지를 갖고 성장하는 모습을 보인 남신Ⅲ(서강준 분)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코마 상태인 남신을 소봉(공승연 분)에게 들킬 뻔한 것을 구해낸 남신Ⅲ는 소봉이 잃어버린 엄마 유품인 펜던트를 찾아주며 인간적인 면모를 선보여 설렘을 자아냈다.

이 가운데 종길(유오성 분)의 계략으로 인해 자율주행차 시험주행의 질주를 막아내는 남신Ⅲ의 모습이 전파를 타 손에 땀을 쥐게 만들었다. 해킹으로 인해 자율주행차가 제어가 되지 않는 위험한 상황에서 사고를 막으려는 남신Ⅲ를 향해 소봉은 무섭지 않느냐고 물었고 남신Ⅲ는 “난 그런 거 몰라. 감정이 없으니까”라고 답하며 한 치의 망설임도 없이 제어가 되지 않는 차에 옮겨 탔다.

결국 남신Ⅲ의 활약은 큰 사고를 막았고 남신Ⅲ의 상처를 확인하던 소봉이 남신Ⅲ가 로봇임을 알게 되면서 긴장감을 고조 시켰다.

‘너도 인간이니’에서 여성의 소유욕을 자극하는 ‘판타지남’ 으로 냉미남과 온미남을 오가는 매력으로 주목 받고 있는 서강준이 강렬한 눈빛과 함께 선보인 고난도 자동차 액션은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한 서강준은 몸을 아끼지 않는 카리스마 열연으로 프로정신을 발휘해 작품의 완성도를 높였을 뿐만 아니라 보는 이들에게 긴장감과 동시에 짜릿함을 선사하며 극에 몰입시키는 타이틀롤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한편, 순수함과 카리스마를 오가는 1인 2역 열연으로 매회 화제를 모으고 있는 서강준이 출연하는 KBS2 월화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 9,10화는 다음 주 월요일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사진=판타지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