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TV2’ 예성·동해·시원, 예능 모지리 삼형제 등극…야망 불태우다 삐끗
2018.06.14
   
 

‘슈퍼TV 2’ 예성-동해-시원이 ‘예능모지리 삼형제’로 등극한다.

14일 저녁 8시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XtvN 예능프로그램 ‘슈퍼TV 2’ 2회에서 슈퍼주니어와 러블리즈의 예능 대결이 펼쳐질 예정이다.

과즙미 팡팡 터지는 애교 전술을 발휘하는 러블리즈가 ‘예능킹’ 슈주를 무너뜨리고 슈주의 2연승을 저지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 가운데 예성-동해-시원이 과도한 예능 욕심을 폭발시키며 ‘예능 모지리 삼형제’로 등극해 시청자들의 배꼽을 제대로 강탈할 예정이다. 평소 이들은 예능 천재 슈주 멤버들 사이에서 ‘예능 새싹’으로 불리며 ‘슈퍼TV 2’에서 예능감을 쑥쑥 키워나가고 있다. 예성은 잠재된 예능 욕망을 분출시키는가 하면 동해는 ‘예능 베이비’로 포텐을 터뜨리고 있다. 또한 시원은 누구도 따라 올 수 없는 독보적인 리액션을 선보이고 있는 바.

예능 야망으로 이글거리는 예성-동해-시원이 하나로 모이자 뜻밖의 결과를 낳았다고 전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먼저 시원이 러블리즈와의 대결 승리하기 위해 “이제 페이크를 써야겠군”이라며 숨겨오던 예능 야심을 드러냈다. 그러나 이도 잠시 예성을 필두로 동해-시원이 곧바로 동시에 중대 실수를 저질러 이들을 삐끗하게 했다는 후문이다.

더욱이 슈주의 전략을 흔들만큼의 중대 실수조차 러블리즈 예인이 맨 처음 발견했다고 전해져 배꼽을 쥐게 한다. 이처럼 예성-동해-시원이 각자 떨어져 있을 때는 ‘예능 꿈나무’로 활약을 보이는가 싶더니 막상 이들의 불꽃 튀는 야심이 모이자 ‘예능모지리’ 삼형제로 변신해 관심이 집중된다.

이어 예성-동해-시원의 일렁이는 예능 야망에 의해 전략을 노출 당한 나머지 슈주 멤버들이 “우리 멘붕 왔어!”라며 당황한 표정으로 긴급 작전회의에 들어갔다고 전해진다. 이처럼 예능 욕망을 화르르 불태우고 있는 ‘예능모지리’ 삼형제 예성-동해-시원의 활약이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한편, ‘슈퍼TV 2’는 14일 저녁 8시 XtvN에서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사진=XtvN ‘i돌아이어티 슈퍼TV 2’]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