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레나고메즈 母, “딸이 저스틴 비버와 재결합? 기분 좋지 않아” 못마땅
2018.02.07트위터페이스북RSS
   
▲ 셀레나고메즈, 저스틴비버/사진=AP,뉴시스

팝스타 셀레나 고메즈의 모친이 딸과 저스틴 비버의 재결합에 못마땅한 심정을 드러냈다.

셀레나 고메즈의 모친인 맨디 티피는 지난 14일 가십캅과의 인터뷰에서 딸과 저스틴 비버의 재결합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그는 두 사람의 재결합에 대해 “기분이 좋지 않다”고 인정하면서도 딸의 의사를 존중한다고 말했다.

맨디 티피는 “셀레나는 자신의 인생을 사는 거다. 딸은 자신이 되도록 행복하고, 안전하고, 건강하기를 바란다”면서 “딸은 25세이고 자신의 건강에 어떤 문제가 있는지 알고 있다. 나는 딸을 통제하지 않는다. 셀레나는 어른이고 자신의 선택을 할 수 있다”고 셀레나 고메즈의 선택에 대해 간섭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번 인터뷰를 통해 맨디 티피는 저스틴 비버를 탐탁지 않게 여긴다는 사실을 공식적으로 인정했다.

셀레나 고메즈와 저스틴 비버는 2011년부터 2014년까지 교제했다. 셀레나 고메즈는 지난해 10월 팝스타 위켄드와 10개월 열애에 종지부를 찍은 뒤 저스틴 비버와 재결합했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