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밤TV] ‘차이나는 클라스’ 박미랑 교수 “죽을 위기에 처해야만 데이트 폭력인 건 아니다”
2017.11.15트위터페이스북RSS
   
▲ 박미랑 교수/사진=JTBC ‘차이나는 클라스’

‘차이나는 클라스’ 데이트 폭력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15일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시사교양프로그램 ‘차이나는 클라스-질문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에서 한남대학교 경찰학과 박미랑 교수가 출연해 ‘범죄’에 대한 문답을 나눈다.

최근 진행된 ‘차이나는 클라스’ 녹화에서는 데이트 폭력의 위험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과연 어디서부터가 데이트 폭력의 시작일까.

박미랑 교수는 “죽을 위기에 처해야만 데이트 폭력인 건 아니다. 사소한 것도 큰 폭력인데, 미디어에서는 자극적인 것만 강조한다. 그 점이 너무 안타깝다”라고 말했다. 딘딘은 데이트 폭력을 예방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질문했고, 박 교수는 “데이트 폭력임을 인지 할 수 있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라며 교육과 인식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날 박미랑 교수는 일명 ‘CPTED (Crime Prevention Through Environmental Design, 환경설계를 통한 범죄예방 건축설계기법)’에 대해서 소개했다.

박 교수는 “우리가 살고 있는 곳의 디자인을 바꾸는 것만으로도 범죄를 어느 정도 예방할 수 있다. 이것이 바로 셉테드”라고 설명했다. 또한 “사소한 일이다. 공원의 화단을 낮추고, 나무를 높게 치는 것도 범죄 예방의 효과가 있다”라며 환경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박미랑 교수와 함께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는 11월 15일(수)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인턴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