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연, 질투심에 이채미에 독설 “예의는 안배웠니?”...장승조 앞에선 친절 (훈장 오순남)
2017.06.20
   
 

‘훈장 오순남’ 한수연이 본격적으로 이채미를 괴롭히기 시작했다.

20일 오전 방송된 MBC 아침드라마 ‘훈장 오순남’에서는 황세희(한수연 분)가 차준영(이채미 분)을 질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황세희와 함께 있던 차유민은 “어 준영아. 준영이 아직 안잤어? 그래 알았어. 아빠 빨리 갈게”라며 자리를 떴고, 차유민은 “미안하지만 그냥 내일 봅시다”라고 말했다.황세희는 분노했지만 애써 숨기며 “알았어요”라고 말했고, 다음날 황세희는 차유민이 자신이 아닌 오순남, 차준영과 함께 갔다는 이야기를 듣고 또 다시 분노했다.

이어 황세희는 자신에게 전화를 걸어온 차유민이 자신과의 약속을 미루고 “너무 기다리진 말아요. 어떻게 될지 모르니까”라고 말하자 애서 괜찮다며 전화를 끊은 뒤 “뭐가 어떻게 될지 모른다는거야 차유민. 지금이라도 당장 오겠다고 해야지”라고 소리를 질렀다.

질투와 분노에 휩싸인 황세희는 곧장 차유민의 집 앞으로 향했고, 그 곳에서 차유민, 차준영과 작별 인사를 마치고 돌아서려던 오순남에게 다가가 “자꾸 이렇게 질척대는 이유가 뭔데”라고 소리를 질렀다.이어 황세희는 “애만 만나면 되잖아. 유민 씨까지 끌어들이는 이유가 뭐냐고”라고 추궁했지만 오순남은 “당신이 상관할 바 아니야. 그리고 그 사람 나랑 이혼하더라도 죽을 때 까지 준영 아빠야. 못 참겠으면 지금이라도 포기해”라고 말했다.

하지만 황세희는 “천만에. 두고 봐. 끝까지 누가 남는지. 당신 딸이 누구 손에 크게 될지”라고 독설을 퍼부었고, 오순남은 “적어도 당신은 아닐거니까 기운 그만 빼죠?”라며 자리를 뜨려했다.황세희는 아랑곳 않고 “글쎄. 그럴까?”라고 말한 뒤 적현재로 들어가려 했고, 이를 보고 놀란 오순남에게 “나도 준영이랑 좀 친해져 볼까 해서”라고 말했다.

이어 황세희는 차유민을 만나 차준영과 친해지고 싶다며 함께 외출을 할 것을 제안했고, 차준영에게 아이스크림을 사주며 “이건 내가 제일 좋아하는 맛인데. 준영이는 어때?”라고 물었다.하지만 차준영은 “전 아이스크림을 그렇게 좋아하지 않아서. 죄송해요”라며 수저를 놓았고, 황세희는 “죄송하긴. 내가 아직 준영이 취향을 몰라서 미안해. 다음엔 우리 준영이가 좋아하는 곳으로 가자”라며 착한 척을 했다.

그 때 차유민이 변호사의 전화를 받고 자리를 떴고, 차준영이 수저를 놓자 황세희는 싸늘하게 정색하며 “아무리 싫어하더라도 어른이 권하면 먹는게 예의야. 적현재에서 그런 예의는 안배웠니? 난 그냥 네 어머니가 명색이 훈장님인데 예의가 없으면 사람들이 네 어머니 욕을 할 것 같아서 걱정돼서 하는 말이지. 그러니까 좀 먹는게 어때?”라고 독설을 퍼부었다.

이어 잠시 자리에 돌아왔던 차유민이 또 다시 자리를 뜨자 황세희는 “준영이. 우리 잠깐 저기 인형 구경갈까? 어른이 하자는데 이러지 말랬지? 준영이 말 되게 안듣는구나? 너 이래가지고 우리랑 같이 살겠니?”라며 차준영의 어깨를 밀치며 “마음대로 해”라고 짜증을 냈다.

[스타서울TV 홍혜민 기자/사진=MBC ‘훈장 오순남’]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