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K스타랭킹] 이민호, 변함없는 중국 인기 1위 ★…황치열∙엑소(EXO)세훈∙김재중∙박시후 ‘톱 5’
2017.05.19
   
 

스타서울TV(SSTV)가 글로벌 한류스타인 [글로벌K스타 랭킹]을 선정 발표한다. [글로벌K스타 랭킹]은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무대에서 활약하는 한류스타, Kpop스타들을 각종 글로벌 데이터를 기반으로 선정하는 글로벌 한류스타 랭킹이다.

여전히 굳건한 중국내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스타들과 신흥 인기 스타들이 접전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이번 주 [글로벌K스타 랭킹]에서는 2017년 5월 10일부터 2017년 5월 16일까지의 한류 남자 스타 랭킹 TOP 10을 선정했다.

5월 셋째주 [글로벌K스타 랭킹]은 중국 최대포털 사이트 바이두(www.baidu.com)와 한국 남자 스타 순위, 중국 한일스타 투표 사이트인 ‘123fans’(123fans.cn), 웨이보 ‘스타세력차트’를 참조하여, SSTV의 방문자 수와 검색 수를 합산하여 선정한 랭킹이다. 매주 스타들의 화제성에 따라 순위가 약간씩 변동된다.
   
 

이번주 스타서울TV [글로벌K스타 랭킹]에는 이민호, 황치열, 엑소(EXO) 세훈, JYJ 김재중, 박시후, 김수현, JYJ 박유천, 김종국, 씨엔블루(CNBLUE) 정용화, 엑소(EXO) 찬열 등의 한류 스타와 글로벌 Kpop 스타가 ‘톱10’에 랭크되는 영예를 안았다.

◆ 이번 주(2017년 5월 10일~2017년 5월 16일) 글로벌K스타 인기 분석
   
 

5월 셋째 주 역시 글로벌K스타랭킹 1위는 이민호에게 돌아갔다. 입대 전까지 화보, 광고 촬영 등과 내래이션 재능 기부 등으로 바쁜 나날을 보냈던 이민호는 지난 12일 오전 9시 서울 강남구청에 사회복무요원으로 첫 출근하며 대체 군복무를 시작했다. 이민호는 근무 당일 상위 기관인 강남구청에 신고를 한 뒤 배정 받은 근무지인 수서종합사회복지관에서 근무를 시작했다.

지난 2006년 교통사고로 중상을 입어 오른쪽 다리에 교정용 철심을 박는 수술을 받은 이민호는 2011년에도 드라마 촬영 중 교통사고를 당하며 병무청 신체검사에서 6급 판정을 받아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를 배정받았다.

이민호는 선 복무 후 입소 제도에 따라 강남구청에서 먼저 복무를 시작하고, 1년 내 병무청이 지정하는 기간에 훈련소에 입소해 4주간 기초군사훈련을 받을 예정이다.

이어 대체 복무 5일째인 지난 17일, 이민호는 소속사 SNS를 통해 팬들에게 군 입대 전 마지막 소통을 위한 영상 편지를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서 이민호는 "안녕하세요. 굉장히 오랜만이죠. 드라마로 마지막으로 인사드렸을 때가 추운 겨울이었는데 어느덧 이렇게 따뜻한 봄이 찾아왔습니다. 주변에 꽃들도 많이 피고 날씨도 굉장히 좋은데요. 여러분들도 언제나 봄날처럼 따뜻하고 기분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저 이민호도 더 성숙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여러분들께 다시 인사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많이 웃으시고 늘 행복하세요”라며 입대를 통해 가질 공백기에 앞선 마지막 인사를 덧붙여 팬들의 아쉬움을 달랬다.
   
 

이민호에 이어 2위를 차지한 스타는 황치열. 사드 정국으로 인한 한한령에도 꾸준히 중국 내 인기를 유지하고 있는 황치열은 최근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555 스페셜 V라이브-5월의 어느 멋진날’ 시리즈 생방송을 진행하는 등 활발하게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이어 황치열은 지난 16일 데뷔 후 첫 단독 콘서트 개최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황치열은 6월 24일~ 25일 양일간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데뷔 후 첫 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고 팬들과 만난다.

이번 황치열의 첫 단독 콘서트는 데뷔 10주년을 맞은 황치열의 폭넓은 음악적 스펙트럼과 여심을 사로잡을 로맨틱함과 섹시한 매력, 그리고 그의 드라마틱한 인생처럼 드라마틱한 뮤직 퍼포먼스로 꾸밀 예정이다.

특히, 2007년 데뷔 이후 오랜 무명 시간을 거쳐 ‘너의 목소리가 보여’를 비롯해 ‘불후의 명곡’, 중국판 ‘나는 가수다’에 이르기까지 끈질긴 노력과 열정으로 ‘한류스타 황치열’이 된 만큼 지난 10년간의 이야기를 아우르는 역대급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다.

황치열 역시 가수로서 10년간 손꼽아 온 첫 단독 콘서트인 만큼 오랜 기다림의 갈증을 해소하기 위해 맹연습 중인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더했다.
   
 

최근 해외에서 콘서트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그룹 엑소(EXO)의 세훈이 이번 주 3위의 주인공.

세훈은 지난 11일 "1"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엑소 멤버 수호, 디오와 함께 찍은 사진 한 장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했다.

해당 사진 속에서 세훈은 식당에서 엑소의 멤버 수호(김준면), 디오(도경수)와 함께 나란히 앉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세 사람의 내추럴한 모습은 무대 위 이외의 일상 모습을 보고 싶어하던 팬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그룹 엑소는 오는 5월 27일~28일에 콘서트 'EXO PLANET #3 - The EXO 'rDIUM'을 개최한다.
   
 

4위를 차지한 JYJ 김재중은 최근 네이버 V앱 스페셜 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끊임 없는 소통을 이어가고 있는 스타 중 하나. 전역 이후 휴식기를 가지며 차기작을 검토 중인 김재중은 최근 복합 리조트인 ‘파라다이스시티(PARADISE CITY)’의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됐다.

김재중은 5월부터 1년간 파라다이스 시티 브랜드와 파라다이스 카지노 5개사의 홍보대사로 한류의 종착지를 지향하고 있는 파라다이스 시티의 브랜드를 알리는 데에 힘쓸 예정. 광고를 비롯하여 소셜 미디어 채널, 팬미팅과 같은 행사 등 국내외에서 다채로운 활동으로 홍보대사로서의 활약을 펼칠 계획이다.

파라다이스 그룹 관계자는 “글로벌 한류스타인 김재중을 홍보대사로 선정함으로써 아시아뿐 아니라 전 세계에 파라다이스시티 브랜드를 널리 알리는 데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 스타서울TV가 뽑은 이번 주 [별별★스타]는?
   
 

씨엔블루, 日 아레나 투어 개최..본격 일본 활동 돌입

밴드 씨엔블루(정용화 이종현 강민혁 이정신)가 아레나 투어를 개최하고 본격 일본 활동에 나선다.

씨엔블루는 오는 5월 17~18일 도쿄 무도관을 시작으로 6월 17~18일 나고야 가이시홀, 6월 21~22일 오사카 오사카성홀 등 총 3개 도시에서 6회에 걸쳐 아레나 투어 ‘CNBLUE SPRING LIVE 2017 Shake! Shake!’를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2016년 11월 아레나 투어 'CNBLUE 5th ANNIVERSARY ARENA TOUR 2016 -Our Glory Days-‘에 이은 7 번째 아레나 투어로, 지난 5월 10일에 발매한 일본 열한 번째 싱글 ‘셰이크(SHAKE)’의 수록곡이 담긴 세트리스트를 소화하며 다채로운 무대를 구성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양일간 도쿄에서 진행되는 투어에서는 FNC 보이 그룹 SF9이 오프닝 무대를 채워 보다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씨엔블루는 지난 5월 10일 일본 싱글 11집 ‘셰이크’를 발매 했다. 타이틀곡 ‘셰이크’는 리더 정용화의 자작곡으로, 밴드 사운드에 신스팝을 가미해 곡의 제목처럼 몸을 흔들고 싶어지는 경쾌한 댄스곡이다. 특히 발매 당일 오리콘 차트 4위를 차지하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외에도 정용화 작사·작곡의 ‘섬원 엘스(Someone Else)’ 이종현 작사·작곡의 ‘워즈 소 퍼펙트(Was So Perfect)’ 등이 수록된다.

한편 씨엔블루는 오는 6월 3일, 1년 7개월여 만에 국내 단독 콘서트 ‘2017 CNBLUE LIVE [BETWEEN US] IN SEOUL’을 개최하고 오랜 시간 국내 공연을 기다린 팬들에게 폭발적인 라이브를 선물할 예정이다.

[스타서울TV 홍혜민 기자/사진=FNC, MYM엔터테인먼트, HOW엔터테인먼트, 세훈 인스타그램, 김재중 인스타그램, 고대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