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번째 미국인 에볼라 감염자, 라이베리아서 봉사활동 하던 도중
세번째 미국인 에볼라 감염자, 라이베리아서 봉사활동 하던 도중
  • 승인 2014.09.03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번째 미국인 에볼라 감염자

세번째 미국인 에볼라 감염자, 라이베리아서 봉사활동 하던 도중

[SSTV l 온라인뉴스팀] 아프리카 라이베리아에서 세번째 미국인 에볼라 감염자가 발생했다.

선교단체 'SIM 국제선교회'는 2일(현지시각) 라이베리아 수도 몬로비아에서 의료 봉사활동을 하던 미국인 의사 1명이 에볼라 바이러스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이 단체는 해당 의사의 신상은 공개하지 않은 가운데 산부인과 치료를 해왔으며 다른 에볼라 감염자와의 접촉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세번째 미국인 에볼라 감염자는 증상이 나타난 이후 격리 조치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에볼라 바이러스 감염 후 본국으로 이송됐던 미국인 의사 1명과 간호사 1명은 실험 단계의 에볼라 치료제를 투여 받고 지난달 모두 퇴원했다.

세번째 미국인 에볼라 감염자 / 사진 = AP 뉴시스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