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언주, 문재인 대통령 조국 임명 반발하며 삭발 감행…"이렇게까지 추락할 것이라 생각 못했다"
이언주, 문재인 대통령 조국 임명 반발하며 삭발 감행…"이렇게까지 추락할 것이라 생각 못했다"
  • 승인 2019.09.10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언주/사진=네이버 프로필 제공
이언주/사진=네이버 프로필 제공


이언주 무소속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조국 법무부 장관직 임명에 대해 반발하며 국회에서 삭발식을 진행해 이목이 쏠리고 있다.

10일 오전 국회 본관 앞 계단에서 무소속 이언주 의원이 삭발식을 가졌다. 전날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재가한 뒤 이를 규탄하는 행보가 본격화 된 모양새다.

삭발을 끝내고 이 의원은 "제가 정치를 시작할때 우리 대한민국은 앞으로 더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했다"라며 "이렇게 까지 추락할 것이라고 생각 못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이 이대로 무너져서는 안된다. 지금까지 역사속에서 경제를 발전시키고 진정 민주화를 위해서 노력해오신 수많은 국민들 뜻을 짓밟고 묵과해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라며 "어느쪽 진영에 있든간에 최소한의 보편적 양심과 기본적인 역사의 발전을 믿고 앞으로 나아가야한다"고 강조했다. 

[뉴스인사이드 이선영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