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광장 스케이트장 개장…오늘은 '무료', 내일부터는 시간당 1000원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개장…오늘은 '무료', 내일부터는 시간당 1000원
  • 승인 2014.12.19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가 (오늘)19일부터 내년 2월 8일까지 52일간 서울광장 앞 야외 스케이트장을 개장 한다. 첫날은 무료로 입장 가능하다.

저렴한 가격에 도심에서 겨울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뚝섬한강공원 눈썰매장과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이 일제히 운영에 들어간다.

19일에는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이 오후 5시 30분 개장식을 시작으로 내년 2월 8일까지 손님을 맞이한다.

시청 잔디밭 위에서 운영되는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19일 개장 첫날 무료로 손님을 맞이한다. 이날 개장식엔 박원순 시장과 박래학 서울시의회 의장 등이 참석해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운영 시작을 알리며, 축하 공연으로 ‘서울에 초대된 북극곰과의 만남’을 주제로 한 LED 샌드아트 영상이 상영된다. 스케이트 공연팀인 팀브레싱의 공연도 펼쳐질 예정이다.

스케이트장 운영시간은 매주 일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밤 9시 30분, 금·토·공휴일은 밤 11시까지 운영한다. 입장료는 작년과 동일한 1시간당 1,000원(대여료 포함)이다.

뚝섬한강공원 눈썰매장은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된다. 눈썰매장 입장권은 6,000원이고, 추가놀이 기구 4종을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자유이용권 1만 원이다.

[SSTV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