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방송사고, 제작진 "완성도 높은 방송위해…" 곧바로 사과
무한도전 방송사고, 제작진 "완성도 높은 방송위해…" 곧바로 사과
  • 승인 2014.10.12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무한도전 방송사고

[SSTV l 이제나 인턴기자] ‘무한도전’ 측이 지난 11일 발생한 방송사고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한글날을 맞아 한글 시험을 치르는 여섯 멤버들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 과정에서 갑자기 이전 방영분이 전파를 타고 목소리가 나오지 않는 등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이에 12일 오전 ‘무한도전’측은 공식 홈페이지 시청자 게시판에 “‘무한도전’ 제작진입니다”라는 제목의 공지글을 게재했다.

제작진은 “이번 ‘무한도전’ 방송 도중 약 5초 동안 블랙 화면과 지난주 장면이 나갔고, 이어 3초가량 블랙 화면과 깨진 화면이 방송됐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또 방송 마지막 약 5분 동안 종합편집을 끝내지 못한 편집본이 송출, 음향효과가 없는 상태로 방송됐다”며 “편집이 늦어지며 시간에 쫓겨 테이프를 여러 개로 분리, 송출하는 과정에서 테이프와 테이프의 연결이 매끄럽지 못해 발생한 사고”라고 덧붙였다.

또 “보다 완성도 높은 방송을 만들기 위해 후반작업에 욕심을 내다가 오히려 시청자 여러분께 큰 불편을 드렸다”며 “고개 숙여 거듭 사과드리며, 다시는 이러한 실수가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이번 주 무한도전 방송사고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무한도전 방송사고 / 사진=MBC 방송캡처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