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에볼라 감염 7천178명, 사망 3338명… 사망율 무려 50% 육박
WHO 에볼라 감염 7천178명, 사망 3338명… 사망율 무려 50% 육박
  • 승인 2014.10.02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WHO 에볼라 감염 7천178명

[SSTV l 강기산 인턴기자] 서아프리카 5개국의 에볼라 감염자가 7000명을 넘어서 대책 마련히 시급해 보인다.

세계보건기구(WHO)의 1일(현지시간) 발표에 따르면 에볼라 바이러스가 확산하는 서아프리카 5개국의 지난달 28일 감염자는 7178명, 사망자는 3338명이라고 밝혔다.

에볼라 확산이 진정되는 나이지리아와 세네갈은 21명 감염에 8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국가별로 보면 라이베리아가 3696명 감염에 1998명 사망으로 가장 많고 기니가 1157명 감염에 710명 사망, 시에라리온은 2304명 감염에 622명 사망으로 나타났다.

나이지리아는 감염 20명에 8명 사망했고 세네갈은 감염자 1명으로 지난 22일 발표와 동일했다.

WHO 에볼라 감염 7천178명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WHO 에볼라 감염 7천178명, 대책을 강구해야한다”, “WHO 에볼라 감염 7천178명, 아이들 관리가 필수” “WHO 에볼라 감염 7천178명, 감염자분들 빨리 쾌차하길”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WHO 에볼라 감염 7천178명 / 사진= AP/뉴시스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