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해외직구 사이트 이용도 1위
'아마존', 해외직구 사이트 이용도 1위
  • 승인 2014.08.07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합쇼핑몰 '아마존'이 국내 소비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해외 직구 사이트로 나타났다. 반면 소비자 만족도가 가장 높은 사이트는 건강보조식품을 주로 판매하는 '아이허브'로 밝혀졌다.

한국소비자원은 해외직구 이용자 1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건강보조식품 및 유기농제품 등을 주로 판매하는 '아이허브'사이트의 만족도가 가장 높았다고 7일 밝혔다.

이용자 만족도는 아이허브가 4.23점(5점 만점)으로 가장 높았고, 이어 복합쇼핑몰인 아마존(3.70점), 여성의류 및 잡화를 판매하는 샵밥(3.66점) 순으로 모두 미국사이트들이 차지했다.

아이허브는 ▲제품 품질 및 가격(4.30, 4.26점), ▲배송의 신속성·안전성(4.16, 4.15점), ▲사후보상(3.45점) 등 평가항목 전반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고 ▲제품의 다양성 부문에서는 중국의 타오바오닷컴의 만족도가 가장 높았다.

하지만 국내 소비자가 주로 이용하는 해외 온라인쇼핑몰(복수응답)은 아마존(55.9%), 이베이(38.2%), 아이허브(36.8%) 순으로 나타났다.

아마존은 ▲배송의 신속성(3.30점) ▲배송의 안전성(3.40점) ▲사후보상(2.99점) 평가에서, 이베이는 대부분의 평가항목에서 이용자들의 만족도가 상대적으로 떨어졌다.

배송대행업체 만족도는 몰테일(3.50점)이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위메프박스(3.46점)와 뉴욕걸즈(3.46점) 순이었고, 구매대행업체 만족도는 캔아이쇼(3.56점), 위즈위드(3.45점), 엔조이뉴욕(3.38점) 순으로 높았다.

/뉴시스

[SSTV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S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