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값 2주 연속 상승… 강북권 16주만에 반등
서울 아파트값 2주 연속 상승… 강북권 16주만에 반등
  • 승인 2014.08.07 2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이 2주 연속 상승했다. 특히 서울 강북권은 16주만에 상승세로 돌아섰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4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동향을 조사한 결과, 매매가격은 전주 대비 0.04% 상승, 전세가격은 0.07% 상승했다고 7일 밝혔다.

매매가격은 서울(0.02%)이 2주 연속 상승한 가운데 전국 기준 6주 연속 오름세를 보였다.

전세가격은 수도권이 상승을 주도한 가운데 지난주와 동일한 상승폭(0.07%)을 기록했다.

매매가격은 휴가철임에도 LTV, DTI 상향조정 등 정부의 대출 규제 완화 시행에 따라 서울 강남권 재건축단지를 중심으로 주택매수 문의가 증가한 가운 매도인들의 매물회수 및 호가 상승의 움직임이 나타나며 상승세가 이어졌다.

수도권(0.03%)은 주택시장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나타나며 5주 연속 오름세를 기록했다. 지방(0.04%)은 산업체 근로자 수요의 영향으로 경남과 울산이 상대적으로 큰 상승세를 나타냈다.

시도별로는 경남(0.12%), 울산(0.12%), 경북(0.09%), 제주(0.09%), 인천(0.08%), 대구(0.07%) 등은 상승하였고, 전북(-0.14%), 전남(-0.03%), 세종(-0.01%)은 하락했다.

서울(0.02%)은 강남(0.03%)지역의 경우 마곡지구 등 입주물량이 풍부한 강서구(-0.23%)에서 하락세가 나타나며 상승폭이 다소 축소됐으나 강북(0.01%)지역은 16주 만에 상승세를 나타냈다. 강북지역은 지난 4월21일 기준 조사부터 15주 연속 하락한 후 이번주 반등했다.

주요지역 등락폭은 영등포구(0.13%), 강남구(0.12%), 강동구(0.12%), 동작구(0.10%), 관악구(0.07%), 강서구(-0.23%), 구로구(-0.13%) 등이다.

규모별로는 85㎡초과~102㎡이하(0.04%), 60㎡이하(0.04%), 60㎡초과~85㎡이하(0.03%), 135㎡초과(0.03%), 102㎡초과~135㎡이하(0.02%) 순으로 나타나 모든 규모에서 상승했다.

전세가격은 방학시즌 학군수요, 가을철 신혼부부․직장인 수요 등이 지속된 가운데 전반적인 매물부족이 이어지며 서울과의 접근성이 양호한 경기, 인천의 상승세가 두드러졌다.

수도권(0.10%)에서는 서울의 상승폭이 둔화됐으나 경기 수원․일산 등에서 가격 상승을 주도했으며 지방(0.04%)은 신규 공급물량이 누적된 세종에서 하락세가 이어졌다.

시도별로는 경기(0.14%), 인천(0.14%), 경남(0.13%), 충북(0.12%), 대구(0.09%), 경북(0.08%) 등은 상승했고 세종(-0.35%), 전북(-0.09%), 전남(-0.04%)은 하락했다.

서울(0.03%)은 강북(0.05%)지역과 강남(0.02%)지역 모두 상승폭이 둔화됐다. 주요지역 등락폭은 강동구(0.24%), 영등포구(0.16%), 강북구(0.09%), 관악구(0.09%), 강서구(-0.30%), 구로구(-0.12%), 양천구(-0.09%) 등이다.

규모별로는 135㎡초과(0.10%), 102㎡초과~135㎡이하(0.09%), 60㎡초과~85㎡이하(0.08%), 85㎡초과~102㎡이하(0.06%), 60㎡이하(0.06%) 순으로 모든 규모에서 상승했다.

 

/뉴시스

[SSTV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S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