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조세호 “최홍만 성대모사로 광고 찍으려다가…”
‘해피투게더’ 조세호 “최홍만 성대모사로 광고 찍으려다가…”
  • 승인 2014.06.19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STV l 김숙현 기자] ‘해피투게더’ 조세호가 이종격투기선수 최홍만 성대모사로 광고를 찍을 뻔했던 사연을 밝힌다.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3’(이하 해피투게더)는 19일 방송에서 ‘성대모사 기술자’ 특집으로 김학도 배칠수 정성호 조세호 안소미가 출연한다.

조세호는 최근 진행된 ‘해피투게더’ 녹화에서 “최홍만에게 ‘나 계속 따라하면 죽는다’고 수차례 협박을 받았다”면서도 최홍만 성대모사로 광고를 찍으려 했던 사연을 밝혀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그는 어떤 결정적인 이유 탓에 최홍만 성대모사를 이용한 광고를 찍지 못했다고 고백해 이목을 집중시켰다고.

한편 조세호가 광고 촬영에 실패한 이유가 공개되는 ‘해피투게더’는 19일 밤 11시 10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SSTV 김숙현 기자 sstvpress@naver.com

사진 = KBS

[SSTV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STV]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