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센느, 데뷔 100일 자축 라이브 진행…손편지→쌍방향 소통까지
리센느, 데뷔 100일 자축 라이브 진행…손편지→쌍방향 소통까지
  • 승인 2024.07.11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리센느 공식 유튜브 채널 캡처
사진=리센느 공식 유튜브 채널 캡처

신예 그룹 리센느(RESCENE)가 데뷔 100일을 맞이해 팬들과 소통에 나섰다.

지난 3일 리센느(원이, 리브, 미나미, 메이, 제나)가 데뷔 100일을 맞이한 가운데, 멤버들은 10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이날 리센느는 꽃다발과 함께 등장, “초롱꽃의 꽃말이 ‘감사’다. 팬들에게 감사하다는 뜻을 담아 준비했다”며 시작부터 팬 바라기 모습을 보여줬다. “드디어 팬분들과 100일을 축하할 수 있는 날이 왔다. 기다리고 기다리던 100일이다”라며 벅찬 감정을 드러낸 리센느는 팬들과 소소한 일상을 공유하며 본격적으로 소통을 시작했다.

“데뷔 쇼케이스가 엊그제 같다”라며 다양한 에피소드를 방출한 리센느는 “저희 팬들의 이름이 생겼다. 바로 ‘REMINE’(리마인)이다”라며 공식 팬덤 명을 공개했다.

‘REMINE’은 REMIND(상기시키다)를 변형해 RESCENE와 MINE을 합친 단어로, 리센느의 그룹 명과 같이 향기로 장면을 다시 생각하게 한다는 의미와 리센느가 나의 잊히지 않을 영원한 향기이자 장면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

그런가 하면, 이날 리센느는 직접 준비한 편지까지 공개하며 뭉클한 감정을 공유했다.

멤버들은 “팬들이 옆에 있어서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 앞으로 있을 200일, 500일, 1000일이 더 설렌다”라며 “팬분들은 저희에게 큰 선물이다. 항상 노력하고 감사한 마음을 잊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

데뷔 100일을 기념해 풋풋한 매력과 넘치는 팬 사랑을 보여준 리센느는 앞서 3월 데뷔 앨범 ‘Re:Scene’(리 씬)을 발매하며 가요계에 첫발을 내디뎠다. 이후 각종 방송 활동을 비롯해 최근에는 SBS ‘더 매직스타’ OST ‘Counting Star’(카운팅 스타) 가창에 참여, 종횡무진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여기에 리센느는 오는 8월 개최되는 ‘드림콘서트 월드 인 재팬’(DREAM CONCERT WORLD IN JAPAN) 라인업에 합류, 국내를 넘어 글로벌 무대에서 ‘K팝 루키’의 저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