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5’ 드디어 자녀 유무 공개! 초유의 로맨스 파란 예고?
‘돌싱글즈5’ 드디어 자녀 유무 공개! 초유의 로맨스 파란 예고?
  • 승인 2024.06.25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
사진=MBN

“제정신이 아니었던 것 같아요….”

MBN ‘돌싱글즈5’의 돌싱남녀 8인이 최종 선택을 단 이틀 앞두고 마지막 정보공개인 ‘자녀 유무’를 공개한다.

27일(목) 밤 10시 20분 방송하는 ‘돌싱글즈5’ 8회에서는 돌싱남녀 8인 김규온-박혜경-백수진-손민성-손세아-심규덕-장새봄-최종규가 마지막 정보인 ‘자녀 유무’를 밝힌 뒤, 엄청난 후폭풍을 맞는 현장이 펼쳐진다.

이날 8인은 ‘비밀 도장 데이트’를 모두 마친 뒤, 각자의 방에서 휴식을 취하며 데이트 후기를 공유한다. 그러던 중, 마지막 ‘정보 공개’인 ‘자녀 유무’를 공개해 달라는 공지가 전달되자, 이들은 거실에 모여 한 명씩 각자의 사연을 털어놓는다.

이중 한 돌싱녀는 “처음에 이혼 사유를 말했을 때 완벽하게 이야기하지 못했다”고 운을 떼더니, “나에게는 과분한 아이가 있다”면서 눈물을 펑펑 쏟는다.

이어 돌싱녀는 “경제적으로 극한의 상황에 몰리다 보니, 네 살인 아이에게 라면을 먹여야 했다. 또 월세가 밀리고, 가스까지 끊기면서 커피포트로 물을 데워서 아이를 목욕시켜야 했다. 휴대전화도 수신, 발신 다 정지되고, 현실이 너무 무섭다 보니 제정신이 아니었다”고 털어놓는다.

급기야 이 돌싱녀는 “지금도 (전 남편에게) 양육비를 못 받고 있다”며 오열해 모두를 안타깝게 만든다. 스튜디오 MC 이혜영, 이지혜도 돌싱녀의 충격 사연에 눈물을 보이면서, “어린 나이에 너무 고생했고, 대단하다”고 따뜻한 위로를 건넨다.

숙연한 분위기 속, 8인의 ‘자녀 유무’ 공개가 끝이 나자 ‘돌싱 하우스’는 대파란을 맞는다. ‘자녀 유무’ 확인 후에도 굳건한 러브라인을 이어가는 남녀가 있는 반면, 몇몇은 완전히 차갑게 식어버려 5MC를 경악케 한다.

예상치 못한 로맨스 격변에 5MC는 “대체 이게 무슨 일이야”라며 말을 잇지 못하는데, ‘제로세팅’ 될 정도로 마음이 확 달라진 돌싱남녀가 누구일지, 과연 무슨 이유 때문인 것인지 뜨거운 관심이 쏠린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