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회’ 유아인 “순한 양 같은 캐릭터, 몸에 꼭 맞는 옷 찾은 기분”
‘밀회’ 유아인 “순한 양 같은 캐릭터, 몸에 꼭 맞는 옷 찾은 기분”
  • 승인 2014.03.12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STV

[SSTV l 김숙현 기자] ‘밀회’ 유아인이 자신의 캐릭터 이선재 역에 애정을 드러냈다.

종합편성채널 JTBC 새 월화드라마 ‘밀회’(연출 안판석 | 극본 정성주) 제작발표회가 12일 오후 서울 중구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열렸다. 이날 ‘밀회’ 제작발표회에 안판석 감독 정성주 작가 김희애 유아인 심혜진 박혁권 김혜은 경수진 등이 참석했다.

‘밀회’ 제쟉발표회에서 유아인은 마치 순한 양에 비유해도 좋을 만한 자신의 캐릭터 이선재 역에 관해 “지금까지 거칠고 반항아 같거나 독기 있는 캐릭터를 많이 해왔는데 드디어 몸에 맞는 옷을 찾았다”고 홀가분히 말했다.

유아인은 “정말로 편하다. 그간 어울리지 않는 반항을 너무 많이 했다”며 “사소한 장면이라도 이선재로 있는 순간이 아주 편안하다. 있는 그대로 말하고 숨쉬고 표정 지으면 되는 것 같아서 ‘그래, 난 이런 순한 양이었지’ 되뇌이며 즐겁게 촬영 중이다”라고 전했다.

‘밀회’는 성공을 위해 앞만 보고 달려오며 우아하고 세련된 커리어우먼으로 살던 오혜원(김희애 분)과 자신의 재능을 모르고 평범하게 살아온 천재 피아니스트 이선재(유아인 분)의 음악적 교감과 애틋한 사랑을 그린 감성적 멜로 드라마다. 안판석 감독과 정성주 작가가 지난 2012년 JTBC 드라마 ‘아내의 자격’ 이후 세 번째로 손을 잡았으며 김희애 유아인의 호흡으로 큰 화제를 모았다.

한편 김희애 유아인 심혜진 박혁권 김혜은 경수진 김용건 김창완 박종훈 등이 열연하는 ‘밀회’는 오는 17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