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7만 관객 사로잡은 '건국전쟁, 아직 못다 한 이야기' 23일 공개
117만 관객 사로잡은 '건국전쟁, 아직 못다 한 이야기' 23일 공개
  • 승인 2024.06.21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7만 관객을 사로잡은 영화 '건국전쟁', 그 열풍 속에 못다 한 이야기가 공개된다.

[사진=TV조선]
[사진=TV조선]

영화 '건국전쟁'의 숨겨진 이야기를 담은 TV CHOSUN 특집다큐 <건국전쟁, 아직 못다 한 이야기>가 23일 일요일 오후 8시 50분 방송된다.

지난 2월 1일 개봉한 '건국전쟁'은 이승만 대통령과 대한민국 건국의 역사, 그 진실을 그린 다큐멘터리 영화로 117만 관객이 찾으며 다큐멘터리 영화 가운데서도 많은 관심을 받았다. 특집다큐 <건국전쟁, 아직 못다 한 이야기>에서는 제작 과정 등 영화 그 이면의 이야기를 조명한다.

영화를 연출한 김덕영 감독이 '건국전쟁'을 만들게 된 과정이 공개된다. 다큐멘터리 영화 '김일성의 아이들'을 제작한 김 감독은 16년간 북한 자료를 수집하던 중, 1995년 방북한 한 목사의 증언을 계기로 이승만 대통령에게 관심을 가지게 된다. 감독의 작은 호기심이 대한민국 역사와 이승만 대통령을 다룬 영화의 토대를 만든 것이다.

또한, 김덕영 감독이 대한민국 건국의 진실을 찾는 여정이 담겨 있다. 김 감독은 미국 워싱턴 D.C.에 있는 국립공문서관에서, 뉴욕 맨해튼 영웅의 거리에서 카퍼레이드 하는 이승만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발견하게 된다. 43초의 이 영상은 국내에서도 존재는 알지만 아무도 본 적 없는 필름이었다. 이승만 대통령이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던 인물임을 보여주고자 한 감독의 노력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방송에서는 대한민국의 해방과 건국 시기를 실제 겪으며 이승만 대통령 기억이 뚜렷한 영화계 원로 인사인 배우 신영균과 김동호 위원장을 만난다. 두 사람은 영화 '건국전쟁'을 통해 새롭게 알게 된 사실도 있다며 고마운 마음을 다큐멘터리를 통해 전한다.

TV CHOSUN 특집다큐 <건국전쟁, 아직 못다 한 이야기>는 23일 일요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