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엠상선 건설부문, 혹서기 '온열질환자 ZERO' 전개
에스엠상선 건설부문, 혹서기 '온열질환자 ZERO' 전개
  • 승인 2024.06.20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더위 전망 올여름 현장 온열질환 예방 총력

SM그룹(회장 우오현)의 계열사 에스엠상선 건설부문이 올여름 ‘온열질환자 제로(ZERO)’ 달성을 목표로 혹서기 안전보건활동을 전개한다.

에스엠상선은 때이른 무더위로 온열질환자가 증가할 수 있는 상황에 대비해 현장 안전보건 대책을 수립, 운영에 들어갔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대책에는 휴식 알리미 스티커 배부와 근로자 체감온도 등을 수집해 솔루션을 제공하는 현장 관리용 센서의 적용이 포함됐다.

[사진=SM그룹]
[사진=SM그룹]

특히, 이번에 새롭게 적용된 센서는 외부 기온과 근로자 체감온도 등 더위체감지수(WBGT, Wet Bulb Globe Temperature) 데이터를 수집하고, 그를 바탕으로 실시간 예방정보를 제공하는 최첨단 장비다. 열사병 등 현장 근로자들이 노출될 수 있는 재해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도입했다.

또한, 모든 현장에 제빙기와 에어컨, 식염 포도당, 이온음료 등을 상시 이용할 수 있도록 휴게시설을 조성했고, 예년과 같이 아이스음료 트럭 행사와 삼계탕 데이 행사도 열어 근로자들이 건강하게 여름을 보내도록 지원하고 있다.

에스엠상선 관계자는 “다양한 예방활동으로 재해를 줄이는 동시에, 여름철 근로환경 관련 객관적 지표를 활용한 효율적 관리방안 제시로 사회적 책임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인사이드 홍성민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