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그리고 솔로 아티스트로 달려온 나연의 지난 10년
트와이스, 그리고 솔로 아티스트로 달려온 나연의 지난 10년
  • 승인 2024.06.19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거도 미래도 아닌 현재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이에요. 매 순간이 소중하지만, 제게 이번 여름은 더욱 특별해요.”

WWD KOREA(더블유더블유디코리아)가 트와이스 나연과 함께한 7월호 커버 화보를 공개했다. 지난 14일 미니 앨범 'NA'로 돌아온 트와이스 나연은 평소의 이미지를 반전시키는 빈티지 페미닌 고프코어 룩을 선보이며, 색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사진=WWD 코리아
사진=WWD 코리아

나연이 지닌 당당하고 독립적인 애티튜드에서 영감을 얻은 이번 화보는 타이틀곡 ‘ABCD’에서 선보인 2000년대 초반 팝 디바 무드를 연상케 하며 현장에 있던 스태프들의 감탄사를 불러일으켰다는 후문.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나연은 “첫 솔로 앨범과 차별화를 두고 싶어 완전히 다른 콘셉트로 준비했다. 평소 시도해 보고 싶었던 스타일이라 매우 만족스럽다”고 소감을 밝히며, 약 2년 만에 선보인 두 번째 솔로 앨범에 대한 강한 애착을 드러냈다.

키스오브라이프 쥴리, 악뮤 이찬혁 등 다양한 뮤지션들과 협업한 이번 앨범에서, 가장 케미스트리가 좋았던 곡을 묻자, “평소 작업해 보고 싶었던 뮤지션과 함께해서 모든 곡이 다 특별하지만 꼭 한 곡을 꼽아야 한다면 키스오브라이프 쥴리와 함께한 트랙 ‘Magic’이다. 여성 보컬과 랩이 하모니를 이뤄 더욱 시너지가 빛나는 곡”이라고 답하기도 했다. 

사진=WWD 코리아
사진=WWD 코리아

트와이스로, 또 나연으로 지난 10년간 끊임없이 발전을 이어온 데에 소회를 묻자, 나연은 “숫자 10이 주는 의미가 특별하면서도 무게감도 느껴진다. 지난 10년을 돌아보면 아쉬운 부분도 있지만 후회되는 건 없다. 그만큼 최선을 다했기 때문”이라며 “특히 해가 갈수록 멤버들이 소중한 존재이자 특별한 인연임을 실감한다”라고 답해 트와이스 멤버들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나연은 “이번 여름은 더 특별하다. 팬분들을 직접 만나서 얼굴을 보고 이야기할 기회가 많지 않기 때문에 올해 여름은 한순간도 놓치지 않고 팬분들과 예쁜 추억을 많이 만들고 싶다”라며 팬들을 향한 특별한 애정도 드러냈다. 

트와이스 나연의 두 번째 미니 앨범 'NA'제작 비하인드를 담은 인터뷰 전문과, 더 많은 패션 화보는 WWD KOREA 7월호에서 단독으로 만날 수 있다. WWD KOREA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웹사이트를 통해 화보 촬영 현장을 담은 메이킹 필름, 나연과 함께한 영상 인터뷰 등이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