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미’ 문가영 “실제 이상형? 최강창민 내게 과분해”
‘미미’ 문가영 “실제 이상형? 최강창민 내게 과분해”
  • 승인 2014.02.18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CJ E&M

[SSTV l 김숙현 기자] ‘미미’ 문가영이 첫사랑의 기억과 실제 이상형 이야기 도중 최강창민을 극찬했다.

케이블채널 Mnet 4부작 드라마 ‘미미’(연출 송창수 | 극본 서유선) 제작발표회가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열렸다. 이날 ‘미미’ 제작발표회에 송창수 감독, 최강창민, 문가영, 신현빈 등이 참석했다.

이날 ‘미미’ 제작발표회에서 문가영은 최근 공개된 메이킹 영상에서 최강창민이 “실제 내 첫사랑보다 문가영이 더 예쁜 것 같다”고 말했던 인터뷰와 관련해 실제 이상형과 최강창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문가영은 “최강창민 오빠가 말씀해 주셔서 화제가 됐었다. 저도 제 첫사랑보다 최강창민 오빠가 매우 잘생겼다”며 “제가 키 큰 사람을 굉장히 좋아하는데 최강창민 오빠도 키가 크고 멋져서 제 이상형으로 과분한 것 같다”고 화답해 최강창민의 흐뭇한 표정을 이끌어내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미미’는 시공을 초월해 운명이 뒤바뀐 남녀의 아름답지만 애틋한 첫사랑을 소재로 한 4부작 드라마다. 최강창민은 화려한 외모의 인기 웹툰 작가 한민우 역을 맡아 기억하지도 못하는 첫사랑의 아픔을 간직한 28살과 풋풋한 첫사랑에 가슴 설레는 18살 고등학생을 오가며 현재와 과거를 넘나드는 1인 2역을 소화한다.

한민우(최강창민 분)의 첫사랑이자 365일 24시간 한 소년만을 바라보는 순수한 여고생 미미 역에는 신예 문가영이 발탁돼 차분하고 신비스러운 이미지로 최강창민과 첫사랑 케미를 뽐낸다. 신현빈은 한민우의 직장 동료이자 상사로 사랑을 믿지 않다가 우연히 한민우에게 첫눈에 반하면서 28살 늦은 나이에 첫사랑을 시작하는 장은혜 역을 맡았다.

한편 최강창민 문가영 신현빈 등이 첫사랑에 대한 아련한 기억을 선사할 ‘미미’는 오는 21일을 시작으로 총 4주간 매주 금요일 밤 11시 Mnet에서 방송된다.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