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진 이지아 미모 칭찬 “예쁘고 신비스러워서 좋다”
허진 이지아 미모 칭찬 “예쁘고 신비스러워서 좋다”
  • 승인 2014.02.18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좋은 아침’ 캡처

[SSTV l 장민혜 기자] 배우 허진이 이지아의 미모를 칭찬했다.

SBS 예능프로그램 ‘좋은 아침’ 18일 방송은 허진이 생활고 속에 홀로 서기하는 마지막 이야기를 그렸다.

이날 허진이 10년 만에 배우로 돌아온 SBS 주말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연출 손정현│극본 김수현)의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허진은 대기실에서 마주친 이지아를 보며 “예쁘다”고 칭찬했다. 이지아는 “대기실에서 허진 선배님을 항상 뵙는데 잘해주시고 간식도 챙겨주신다”고 말했다.

이에 제작진이 허진에게 “본인 젊었을 때 미모와 비교하면 어떠냐”며 묻자 그는 “이지아가 훨씬 낫다. 신비스럽지 않느냐”라고 답했다. 이지아가 수줍어하며 “저 신비스럽지 않다”고 하자 허진은 “신비스럽고 주인공으로도 좋다”고 답했다.

한편 허진은 지난 방송을 통해 단칸방에서 힘든 삶을 살고 있는 모습이 공개돼 안타까움을 자아낸 바 있다.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