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리테일,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BLF)’ 협력 강화
이랜드리테일,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BLF)’ 협력 강화
  • 승인 2024.06.1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글라데시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경제기업 공감대 형성

이랜드리테일은 10일, 전 세계에서 소셜 비즈니스를 전개하는 일본 보더리스 그룹의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와 ‘사회적경제기업’의 공통된 기치에 공감대를 갖고 다양한 협력 사업을 펼치기로 했다고 밝혔다.

뉴코아아울렛 강남점_ 일본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 팝업 매장.[사진=이랜드]

이랜드리테일과 협력 첫 번째 단계로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는 지난 3월 NC 수원터미널점 '신사 복합관'에 국내 최초로 문을 열고 국제 사회적 기여를 창출하는 가죽 비즈니스를 통한 사업협력을 시작했다.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는 현재 가죽 사업을 통해 방글라데시 빈곤 문제 해결에 임하고 있다. 일할 수 없던 사람들이 가죽 장인으로 성장하도록 활동을 지원하며, 국적 및 소속 등에 관계없이 ‘지식’과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교육 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

이랜드리테일 역시 이랜드글로벌 방글라데시 지사에서 현지인 채용으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등 사회적 활동을 펼치고 있다. 양사는 ‘사회적경제기업'이라는 공동 기치 아래 협력을 통해 소셜 비즈니스 가치를 실천하기로 했다.

한편,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를 전개하는 일본 보더리스 그룹은 2007년 3월 '소셜 비즈니스를 통해 세상을 바꾼다'는 목표 아래 다양한 사회적 기업가를 위한 플랫폼 기업으로 설립됐다. 설립 당시 '함께 빵을 나누는 동반자' 의미를 담고 있는 '보더리스 캄파니오'를 정식 명칭으로 정했다.

전 세계 13개국에서 현재 가죽, 허브티, 크라우드 펀딩, 사회 경영대학 사업 등 48개 분야의 사업을 운영하며, 기업가들과 함께 빈곤, 인권, 취업 지원, 육아&가족, 기후 변화 등의 10개 분야에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이랜드리테일 관계자는 "앞으로 이랜드리테일은 사회적경제기업과 긍정적인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좋은 사례를 만들며 다양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이은현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