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유통, 현장 대처능력 향상 위한 '응급처치 교육' 실시
코레일유통, 현장 대처능력 향상 위한 '응급처치 교육' 실시
  • 승인 2024.05.30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론교육 및 심폐소생 실습 등 전문 교육업체 과정 수료
고객과 근무자 보호 위해 '안전 최우선' 경영목표 설정
코레일유통 호남본부 심폐소생술 현장 실습교육 모습.[사진=코레일유통]

모빌리티 서비스 리딩 기업 코레일유통(대표 김영태)이 철도 이용객의 응급상황 발생 시 직원들의 대처능력을 높이고자 전문 교육업체를 통해 응급처치 전문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교육은 철도역사 매장 근무자의 응급조치 역량 강화를 중점으로 진행됐다. 대한심폐소생협회에서 4월부터 5월까지 두 달 간 9개 지역본부를 대상으로 순회교육을 실시했다.

일반인 심폐소생술 기초 과정을 주제로 전문 강사의 지도에 따라 △응급처치의 중요성, △가슴압박소생술,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 등 이론교육과 실습 교육을 병행했다. 총 178명의 직원이 교육을 이수했으며, 유효기간 2년의 대한심폐소생협회 인증 수료증을 발급받았다.

코레일유통은 고객과 근무자를 위해 안전한 매장을 만들고자 노력 중이다. 지난 14일에는 재난위험을 대비한 비상상황 대처 역량 강화를 위해 영등포소방서와 함께 합동 훈련을 실시했다. 또 지난 4월에는 SK쉴더스와 철도역 국민안심편의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해 철도이용객의 안전 확보를 위한 체계를 마련했다.

교육에 참여한 매장근무자 A씨는 “철도역사는 많은 고객이 이용하는 장소이기에 항상 응급상황의 위험이 존재한다고 생각한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응급상황에 대처하기 위한 지식을 배우고 실습해 볼 수 있어 의미 있고 보람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코레일유통 관계자는 “앞으로도 철도역 이용객들의 안전을 최우선 경영목표로 설정하고,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홍성민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