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엔드 소금쟁이’ 이찬원이 요구르트 180개 주문한 사연은?
‘하이엔드 소금쟁이’ 이찬원이 요구르트 180개 주문한 사연은?
  • 승인 2024.05.28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2TV ‘하이엔드 소금쟁이’
사진=KBS 2TV ‘하이엔드 소금쟁이’

이찬원, 양세형, 양세찬, 조현아도 깜빡 속은 자본주의 마케팅의 함정은 무엇일까.

오늘 저녁 8시 55분 방송되는 KBS 2TV 신규 예능 ‘하이엔드 소금쟁이’에서는 짠벤져스 MC군단과 함께 배우는 카드값 줄이기 쇼핑 다이어트 솔루션이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소액 쇼핑을 즐긴다는 의뢰인의 사연이 소개됐다. 물리치료사로 일하면서 저축도 열심히 하고 있다는 그는 한 달에 약 5만 원 정도의 적은 지출로 값도 싸고 저렴한 물건들을 구매하면서 ‘소확행’을 만끽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양세찬이 “단 돈 5만 원에 행복 누리는 것은 괜찮다”면서 그의 대변인으로 나서자 양세형은 “작은 돈이 몫돈 된다”라면서 과거 양세찬이 치실 3만 개를 산 적 있다고 폭로했다.

그러자 이찬원도 “요구르트를 180개 산 적 있다”라고 털어놓아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는데. 돈으로 혼쭐 내는 머니트레이너 김경필도 인정한 ‘소비 모범생’ 이찬원이 뜻밖의 과잉 소비를 하게 된 황당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의뢰인이 구매한 다양한 물건들을 지켜보던 짠벤져스 MC들은 “이게 대체 뭐야?”, “용도를 모르겠다”라는 등 혼란에 휩싸였고, 갑자기 스튜디오 분위기는 ‘진품명품’ 시간이 되었다고.

영상을 보던 김경필은 “많이 산다가 문제가 아니라 나도 모르게 산다가 문제”라고 지적하며 짠벤져스 MC들도 깜빡 속아 넘어간 자본주의 마케팅의 숨어 있는 비밀을 밝혔다고 해 과연 무엇일지 오늘 방송에 관심을 집중시킨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