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솔제지, 美 미시간대학교와 '패키징' 기술교류
한솔제지, 美 미시간대학교와 '패키징' 기술교류
  • 승인 2024.05.28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패키징 분야에서 지속적인 협력체계 모색
지난 27일, 미국 미시간대학교 교수진과 학생들이 한솔제지 공장을 방문해 기념촬영 하고 있다.[사진=한솔제지] 

패키징(포장) 관련 글로벌 최고의 대학인 미국의 미시간대학교와 국내 최대 제지회사인 한솔제지가 만났다.

한솔제지는미국 미시간대학교 패키징학과(Michigan State University, School of Packaging)교수진 및 학생들과 한솔제지 대전공장에서 패키징 관련 기술교류 등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미시간대학교패키징학과는 패키징 분야에서 글로벌 톱클래스로 손꼽히는 곳이다. 패키징학은 국내에서는 다소 생소할 수 있으나 실제로는 물리, 생물, 화학 등의 기초과학을 바탕으로, 재료, 기계, 식품, 환경 등 각종 공학 분야와 인간, 디자인, 마케팅, 사회심리학 등이 연결돼 있는 복합응용 학문이다.

이 날 미시간대학교 교수진과 학생들은 한솔제지 대전공장에서 전체 생산공정을 견학하고, 종이 제품의 특성에 대한 설명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참가자들은 한솔제지가 개발한 프로테고와테라바스 등 친환경 패키징에 대해 깊은 관심을 보였으며, 우유팩과 멸균팩을 재활용하여 종이로 재탄생하는 과정에 대해 매우 흥미롭다는 반응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이와 함께, 참가자들은 한솔제지 임직원들과 함께 미국 내에서 멸균팩 재활용 시 부산물을 처리하는 방법 및 미국 내 재활용 사례와 최신 트렌드에 대한 정보 등을 공유하는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한솔제지와의 기술교류 세미나를 준비한 미시간대학교 패키징학과의이의학 교수는 “필드 트립의 개념으로 학생들과 함께 한 달 정도의 기간 동안 한국과 일본을 방문하게 됐다”며 “최근 세계적으로 친환경 패키징에 대한 관심이 커져가고 있는 가운데, 아시아 지역 내 친환경 패키징사업을 선도하고 있는 한솔제지와 기술교류의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솔제지 친환경사업 담당 오상원 상무는 “단순한 견학이 아닌, 최신 글로벌 패키징 트렌드에 대한 다양한 사례와 함께 재활용 원료를 활용한 패키징 개발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공유할 수 있어 상호간에 유익한 시간이 됐다”고 평가했다.

한편, 한솔제지와 미시간대학교는 향후에도 온ㆍ오프라인을 통해 패키징 관련 다양한 주제에 대한 공동 연구와 기술협력, 인적 교류 등 다방면에 걸친 협력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뉴스인사이드 홍성민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