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고추리반3' 장도연&최예나, 혼비백산! 의문의 공간에서 목격한 것은?
'여고추리반3' 장도연&최예나, 혼비백산! 의문의 공간에서 목격한 것은?
  • 승인 2024.05.24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티빙(TVING)
사진=티빙(TVING)

추리반에게 최악의 상황이 닥칠 조짐이다.

오늘(24일) 낮 12시에 공개되는 티빙 오리지널 '여고추리반3' 6화에서는 박지윤, 장도연, 재재, 비비, 최예나가 미궁 속으로 빠져가는 사건의 실마리를 풀기 위한 추리를 이어간다.

앞서 멤버들은 사라진 황미나 찾기에 이어 임단비와 이슬비로 연결되는 비비 평행이론을 파헤치는 미션을 받아 송화여고와 가상 공간 메타버스 문방구를 누볐다. 과학실에서 실험 도구를 사용해 혈흔이 있던 자리를 발견했고 이슬비의 다이어리로 문방구와 학교 선생님의 추가 정보를 얻은 것.

게다가 중요 단서로 떠오른 임단비의 절친이 남긴 상자를 찾았으나 그 속이 텅 비어있어 먼저 선수를 친 인물의 정체와 목적을 궁금케 했다. 그런 가운데 6화에서는 드디어 송화여고와 문방구의 기록실이 열려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선공개 영상에서도 멤버들이 일명 종대 오빠로 불리는 사회복무요원 이종대가 안내한 기록실 방문 절차대로 방문 대장을 작성하고 학생증을 제출하는 장면을 확인할 수 있다. 열쇠를 받고 일렬종대로 기록실로 향한 이들이 결정적인 단서를 찾아낼지 호기심을 유발하고 있다.

무엇보다 아무도 믿을 수 없는 송화여고에서 은밀하게 사건을 추리하던 멤버들은 아무도 없는 줄 알았던 의문의 공간에서 들려오는 공포스러운 소리에 소스라치게 놀란다. 혼비백산한 장도연과 최예나는 바닥에 주저앉는다고. 심지어 문에 난 창을 통해 충격적인 광경을 목격, 과연 무사히 빠져나올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