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소비자24'를 통해  안전한 '해외직구 정보' 통합 제공
공정위, '소비자24'를 통해  안전한 '해외직구 정보' 통합 제공
  • 승인 2024.05.17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직구 금지 물품, 실태조사 결과, 상담사례 등 정보 제공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한기정, 이하 ‘공정위’)는 16일 관계부처가 합동 발표한 '해외직구 급증에 따른 소비자 안전 강화 및 기업 경쟁력 제고 방안'의 일환으로, '소비자24'에 해외직구정보 메뉴를 개설하고 해외직구 금지물품, 해외직구 실태조사ㆍ점검결과, 상담사례 등의 정보를 통합해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소비자24 해외직구 메뉴 화면(PC).[자료=공정거래위원회]
소비자24 해외직구 메뉴 화면(PC).[자료=공정거래위원회]

'소비자24'는 상품ㆍ안전정보 제공부터 피해구제에 이르기까지 소비 생활의 모든 단계를 지원하기 위한 웹사이트(www.consumer.go.kr)다.

이번 소비자24 개편은 최근 해외직구 관련 소비자 피해 및 민원이 급증함에 따라 소비자 피해 예방에 중점을 뒀다.

우선, 기존 소비자24에 산재해 제공됐던 다양한 해외직구 정보를 ‘해외직구정보’ 메뉴를 개설해 통합 제공한다.

공정위는 이를 위해 해외직구정보 메뉴의 하위메뉴에 ‘해외직구 금지물품’ 메뉴를 신설, 각 부처의 소관법령에 따라 직구가 금지된 물품 목록을 제공함으로써 소비자가 직구금지 물품을 구입해 발생할 수 있는 폐기, 통관금지, 반품비용 등의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해외직구 실태조사 및 점검 결과’ 메뉴를 신설해 관계부처에서 국내외 플랫폼을 대상으로 소비자 보호 의무 실태 및 위해제품 판매 현황 등을 점검한 결과를 제공한다.

이밖에 해외직구 관련 불만 및 피해에 관한 상담 신청을 할 수 있도록 ‘해외직구 관련 상담’ 메뉴를 개설하여 소비자의 피해 구제를 지원토록 했으며, 해외직구 전 점검사항, 상담사례, 관련 사이트 정보 등도 제공할 계획이다.

[뉴스인사이드 조민선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