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그룹 일우재단, 일우미술상 2024 수상자 발표
한진그룹 일우재단, 일우미술상 2024 수상자 발표
  • 승인 2024.05.16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우미술상 2024 수상자로 남화연 작가 선정

한진그룹 산하 공익재단인 일우재단에서 ‘일우미술상 2024’ 수상자를 선정해 발표했다. 

한진그룹은 2009년에 ‘일우사진상’을 제정해 2022년까지 13회 공모전을 통해 36명의 사진작가를 지원했으며, 올해부터 개편된 ‘일우미술상’ 명칭으로 새롭게 공모를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일우미술상 2024 공모에는 총 148명이 지원하여 치열한 경쟁을 통해 남화연(45세) 작가가 수상자로 선정됐다.

 '일우미술상 2024' 수상자 남화연 작가 프로필 사진. [사진=artifacts]
 '일우미술상 2024' 수상자 남화연 작가 프로필 사진. [사진=artifacts]

남화연 작가는 리서치를 기반으로 역사적, 물리적 시간을 비선형적으로 교차하여 재해석하는 접근 방식의 작업으로 주목받는 작가로 1차 포트폴리오와 작업 제안서 검토 및 2차 심사위원 인터뷰까지 엄격한 심사 과정을 거쳐 선정됐다.

최종 수상자로 선정된 남화연 작가는 일우재단의 지원을 바탕으로 보다 심도있는 작품 활동을 통해 2025년 하반기 일우스페이스에서 신작을 선보일 예정이다.

일우재단은 일우미술상 공모를 통해 재능과 열정을 가진 신진 또는 중견 작가 1인을 선정해 국제적 경쟁력을 지닌 세계적인 작가로 육성하기 위해 작품 제작비 3,000만원, 작품 활동 목적의 3,000만 원 상당의 항공권을 지원한다.

[뉴스인사이드 김윤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