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3대 혁신 산업분야 일 경험할 청년 600명 모집
서울시, 3대 혁신 산업분야 일 경험할 청년 600명 모집
  • 승인 2024.05.13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까지 만19세~39세 미래청년일자리 사업 참여자
고용 승계율 높은 208개 유망기업과 매칭
월 최대 239만 원 급여 市가 지급

서울시가 '미래 청년 일자리' 사업에 참여할 청년 600명을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선발된 600명의 청년은 온라인콘텐츠, 제로웨이스트, 소셜벤처 3개 분야, 208개 유망기업에서 6개월간 일하게 된다.

올해로 3년 차를 맞은 이 사업은 지난해 기준 고용승계율이 42.5%에 달할 정도의 서울시 대표 청년 일 경험 지원사업으로 꼽히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청년들에게 단순한 ‘일 경험’이 아닌 일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지난해 참여기업 중 고용승계가 높았던 기업 59곳을 우선적으로 선정해 매칭한다. 지난해 사업 참여기업 중 절반 이상의 청년을 계속 고용한 기업들이 대상이다.

대표적인 고용승계 우수기업으로는 ▲뇌 신경 질환 치료를 위한 이식형 전자약과 초소형 웨어러블 디바이스를 개발하는 ‘오션스바이오’ ▲정장을 기증받아 필요한 이들과 공유하는 정장 공유 플랫폼을 운영하는 ‘사단법인 열린옷장’ 등이 있다. 아울러 구인 수요가 있는 기업과 일자리를 찾는 청년간 매칭률을 높이기 위해 상호 탐색 기회도 확대했다. 

분야별 선발 인원은 ▴온라인콘텐츠(100개기업, 313명) ▴제로웨이스트(49개 기업, 120명) ▴소셜벤처(59개 기업, 167명)이다.

분야별 선발 인원.[자료=서울시]
분야별 선발 인원.[자료=서울시]

모집 기간은 20일~31일(금) 18시까지며, 미취업 상태인 만 19~39세 서울 거주 청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여 신청은 '청년 몽땅 정보통'에서 하면 된다. 참여기업과 직무에 대한 자세한 사항도 청년 몽땅 정보통에서 확인할 수 있다.

1차 서류심사, 2차 면접을 통해 참여자를 선발하고, 최종선발자는 6월부터 12월까지 6개월간 매칭된 기업에서 근무하며 일 경험을 쌓게 된다. 기간 중 급여(월 약 239만원, 2024년 서울형 생활임금 기준 세전 금액)를 비롯한 4대 보험 가입과 직무역량 강화 교육은 서울시가 지원한다.

직무역량 강화 교육은 기업 배치 전 3일간 법정필수교육과 사회초년생을 위한 기초교육을 중심으로 실시, 청년들의 기업 적응을 적극적으로 돕는다.

이외에도 사업 참여 청년들이 6개월간의 일 경험 후에 해당 분야에 채용될 수 있도록 취업 컨설팅, 커리어 설계프로그램 등도 적극적으로 제공한다. 하반기에는 기업 현직자 특강 및 멘토링, 참여자 성과공유회 등도 개최해 청년과 기업의 후속 매칭 기회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김철희 서울시 미래청년기획단장은 “청년들이 각자의 역량을 펼칠 수 있는 기업에서 일경험을 쌓고 사업 참여 후 실제 고용까지 이어지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인사이드 윤선진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