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는 꽃중년' 김구라, “늦둥이 자녀 덕에 김용건과 동반 광고
'아빠는 꽃중년' 김구라, “늦둥이 자녀 덕에 김용건과 동반 광고
  • 승인 2024.04.15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빠는 꽃중년’의 MC 김구라가 ‘쉰둥이 파파클럽’의 ‘맏형님’이자 MC 김용건을 비롯해 신성우-안재욱-김원준과의 첫 회동에서 ‘쉰둥이 아빠들’만의 공감대를 형성한다.

사진=채널A
사진=채널A

18일(목) 밤 9시 30분 첫 방송하는 채널A 신규 예능 ‘아빠는 꽃중년’는 평균 나이 59.6세인 ‘쉰둥이 아빠들’이 평균 나이 5세인 자녀들을 키우는 일상부터 이들의 ‘속풀이 토크’까지 보여주는 신개념 리얼 가족 예능이다. 

이날 첫 회에서 김구라는 ‘쉰둥이 파파클럽’의 아지트에서 신성우-안재욱-김원준과 만나 반갑게 인사를 나눈다. 이어 “요즘 주위에서 절 부러워하는 사람이 많다”며 “늦둥이 딸 때문에 그렇다. 근데 세 분은 저보다 더 큰 부러움을 받으실 것 같다”고 넌지시 묻는다.

안재욱은 “장단점이 있다”고 한 뒤, “친구들의 자녀들은 벌써 군대에 가고 고등학교를 졸업했다. 제가 늦둥이를 낳자, 친구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기는 했다”며 웃는다. 신성우와 김원준 역시, “당시엔 결혼할 여유가 없었던 것 같다”며 공감한다. 

잠시 후, 김구라는 ‘쉰둥이 파파클럽’의 맏형이자 또 다른 MC인 김용건을 야심차게 소개한다. “늦둥이 아이 덕분에 이분과 동반 광고를 찍었다”고 그와의 인연을 언급한 뒤, “우리 모두가 믿고 의지할 만 한 분”이라며 무한 신뢰를 보내는 것.

‘쉰둥이 파파클럽’의 대부 김용건의 강렬한 등장에 네 사람은 기립 박수를 보내고, 김용건은 “함께해서 반갑네”라며 “편하게 ‘형님’으로 불러라”고 호칭 정리까지 나선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