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푸드앤컬처, 휴게소에 '출출박스 로봇셰프' 도입
풀무원푸드앤컬처, 휴게소에 '출출박스 로봇셰프' 도입
  • 승인 2024.04.12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게소 안 작은 스마트 식당 컨셉... 24시간 무인 플랫폼 운영
전국 5개 휴게소에 설치 운영 중…이달 내 2곳에 추가 예정

풀무원의 푸드서비스 전문기업 ㈜풀무원푸드앤컬처(대표 이동훈)는 풀무원이 운영중인 전국 7개 고속도로휴게소에 로봇이 조리하는 스마트 무인 자판기 '출출박스 로봇셰프(이하 로봇셰프)'를 도입하고 풀무원의 생면을 활용한 프리미엄 면요리 등 메뉴 5종을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휴게소 내 작은 스마트 레스토랑 컨셉으로 운영되는 '로봇셰프'는 냉동 상태의 요리 제품을 주문 즉시 조리해 90초만에 준비해주는 무인 즉석조리 자판기이다. 

메뉴를 선택해 결제하면 기기 안의 로봇이 즉석에서 고온 조리하여 전문점 수준의 요리를 제공한다. 휴게소 운영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든지 휴게소에서 식사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메뉴는 '육개장국수', '돈코츠라면', '고기짬뽕', '쇠고기곰탕국수' 등 순수 생면을 사용한 프리미엄 면 요리 4가지이며, 이외 밥 메뉴로 ‘육개장국밥, 나주식곰탕도 판매한다. 

호남고속도로 이서휴게소에 로봇셰프(왼쪽)와 풀무원존(오른쪽)이 설치돼 있다.

'로봇셰프'는 풀무원푸드앤컬처가 운영하는 호남고속도로 이서휴게소(천안/순천방향), 오수휴게소(순천/완주방향), 서해안고속도로 함평천지휴게소 등 전국 5개 고속도로휴게소에 설치운영 중이다. 4월중에 서산영덕고속도로 공주휴게소(대전·당진방향)에도 로봇셰프가 설치될 예정이다. 

풀무원푸드앤컬처 이동훈 대표는 “휴게소에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무인 즉석조리 플랫폼 ‘로봇셰프’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조민선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