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류수영 “장 볼 필요 없다!” 당장 레시피 1탄 ‘두부김치’ 공개
‘편스토랑’ 류수영 “장 볼 필요 없다!” 당장 레시피 1탄 ‘두부김치’ 공개
  • 승인 2024.04.11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사진=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신상출시 편스토랑’ 류수영이 당장 레시피 1탄 두부김치를 공개한다.

12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류수영이 큰 사랑을 받은 ‘평생 레시피’에 이어 언제든 바로 만들어 먹을 수 있는 ‘당장 레시피’를 소개한다.

이날 공개되는 VCR 속 류수영은 한밤중에 심각한 표정으로 주방에 자리잡았다. 이어 “지금 밤 9시 30분이다. 배가 고픈데 배달을 시키기에는 좀…”이라고 말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때 류수영이 “이럴 때 먹을 수 있는, 당신의 냉장고로 달려가면 당장 해 먹을 수 있는 음식! 장 볼 필요 없이 당장 해 먹어도 완전 맛있는 당장 레시피!”라고 외쳐 흥미를 유발했다.

류수영의 당장 레시피 1탄 메뉴는 ‘두부김치’였다. 보통 한국 사람들의 냉장고에 두부와 김치는 있기 때문. 류수영은 두부를 기름에 부치는 대신 물에 데쳤다. 순식간에 “강릉 순두부 마을에 와 있나?”라는 감탄이 절로 나올 만큼 부드럽고 고소한 두부가 완성돼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외에도 류수영은 신김치가 없을 때 생김치나 맛이 없는 김치로도 맛있는 볶음김치를 만드는 ‘어남매직’ 비법도 공개했다. 

류수영은 두부김치와 볶음김치덮밥을 그야말로 신나게 흡입했다. 먹을 줄 아는 어남선생의 먹방 퍼포먼스에 ‘편스토랑’ 스튜디오가 웃음바다가 되기도. 류수영은 “행복해! 삶의 행복이란 게 별 거 있나? 이런 게 진정한 소확행이지”라며 흐뭇한 미소를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