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조양호 한진그룹 선대회장 일대기 담은 평전 출간
故 조양호 한진그룹 선대회장 일대기 담은 평전 출간
  • 승인 2024.04.08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조양호 선대회장 5주기 추모제’에서 평전 공개

한진그룹을 세계적인 종합물류기업으로 이끈 일우(一宇) 조양호 한진그룹 선대회장의 일대기를 정리한 평전 '지구가 너무 작았던 코즈모폴리턴'이 출간된다.

한진그룹은 8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하갈동 소재 신갈 선영에서 조양호 선대회장 5주기를 맞아 추모제를 열고 고인의 삶과 철학을 되새기는 평전 '지구가 너무 작았던 코즈모폴리턴'을 공개했다. 

[사진=한진그룹]
[사진=한진그룹]

지난 2019년 작고한 조양호 선대회장은 1974년 대한항공에 몸 담은 이래 반세기 가까이 대한항공을 글로벌 선도항공사로 이끄는 데 모든 것을 바친 대한민국 항공업계의 선구자다. 

평전 '지구가 너무 작았던 코즈모폴리턴'은 조양호 선대회장의 세계주의적 철학과 결코 변치 않을 그만의 원칙을 그린 '함께해서 멀리 간 아름다운 코즈모폴리턴', 임직원을 아끼고 아이들을 사랑한 그의 인간적인 면모가 담긴 '따듯하게 조용하게'를 비롯해 공부 권하는 CEO', '체육인을 사랑한 체육인', '평창의 승리를 이끈 열정의 민간외교가' 등 총 10개 챕터로 구성돼 있다. 

평전에는 조양호 선대회장이 ‘수송보국(輸送報國)’의 신념으로 숱한 위기를 극복하고 대한항공을 글로벌 선도 항공사로서 우뚝 설 수 있게 만든 노하우, 이를 위해 차곡차곡 흔들리지 않고 쌓아온 경영철학, 모든 사람들이 각자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조율하는 ‘시스템경영론’ 등 그가 생전에 그린 생각과 실천이 녹아있다.

특히, 외환위기(IMF) 극복과 스카이팀 결성, 2018 평창동계올림픽 유치 등과 관련해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일화는 물론, 사진이 취미였던 그가 직접 앵글에 담은 작품 사진들도 다수 수록돼 대한민국 경제·외교사적으로도 중요한 자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뉴스인사이드 홍성민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