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프로야구 시구자로 제일 먼저 초대하고 싶은 스타 1위
이찬원, 프로야구 시구자로 제일 먼저 초대하고 싶은 스타 1위
  • 승인 2024.04.01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티엔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티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이찬원이 '프로야구 시구자로 제일 먼저 초대하고 싶은 가수' 1위로 선정됐다. 

지난달 25~31일까지 아이돌차트에서 진행된 '프로야구 시구자로 가장 먼저 초대하고 싶은 스타는?' 설문에서 이찬원은 총 투표수 62만 9365표 중 32만 4786표(투표율 약 52%)를 획득하며 1위에 올랐다.

2위는 29만 6267표(투표율 약 47%)를 획득한 가수 김호중이 차지했다.

이어 프로미스나인(2636표), 트와이스(965표), 차은우(862표), 강다니엘(675표), 에이티즈(580표), 아이브(457표), 악뮤(372표), 뉴진스(330표), 에스파(325표), 블랙핑크(302표), 르세라핌(269표), 하이키(111표), 세븐틴(104표), 라이즈(101표), 비비지(65표), 데이식스(59표), 비비(51표), (여자)아이들(48표)순으로 집계됐다.

설문조사의 결과는 아이돌차트 'POLL' 메뉴에서 확인 가능하다. 현재 '봄에 어울리는 프레쉬한 보이스와 비주얼을 갖춘 스타는?' 이란 주제로 설문이 진행 중이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