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공직자들 “1회용품 줄이기 다짐”
인천시 공직자들 “1회용품 줄이기 다짐”
  • 승인 2024.04.01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매립 금지 대비 폐기물 감량 생활문화 개선을 위한 총력 대응
공공기관 내 1회용품 사용 제한 강화

인천광역시 공무원들이 1일 공공청사 내 1회용품 사용근절 선언식에서 폐기물 감량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혔다.

직원 월례조회와 병행해 열린 이날 선언식에는 시와 공사․공단 직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직원대표 2명이 공공기관에서 1회용품 사용 감축을 위해 실천해야 할 선언문을 낭독하고 유정복 인천시장에게 선언문을 전달했다.

[사진=인천시]
[사진=인천시]

선언문에는 청사 내 개인컵 사용, 회의 시 다회용품 사용 등 인천시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지침을 준수해 1회용품 줄이기 자원순환 문화가 사회 전반에 정착할 수 있도록 공직자가 먼저 솔선수범에 앞장서겠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김철수 인천시 환경국장은 “1회용품을 줄이는 문화가 시민사회에 정착될 수 있도록 지속가능한 정책을 발굴해 친환경 자원 순환도시 인천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공공기관을 시작으로 한 1회용품 사용 줄이기를 시민 생활 속에서 확대·정착시키기 위해 지난 3월 25일 '인천시 1회용품 사용제한 조례'개정안을 입법예고했다.

[뉴스인사이드 윤선진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