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거점형 늘봄센터' 확대...아이들 밝은 미래 함께 꿈꾼다
KB금융, '거점형 늘봄센터' 확대...아이들 밝은 미래 함께 꿈꾼다
  • 승인 2024.02.28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인천 지역의 첫 거점형 늘봄센터 ‘서부 거점형 늘봄센터’ 개관
2018년부터 총 1,250억원 들여 돌봄체계 구축 앞장

KB금융그룹(회장 양종희)이 초등학교 방과후 활동과 돌봄을 지원하는 ‘서부 거점형 늘봄센터’가 28일 인천광역시 서구 가정동에 개관했다. 이 날 개관식에는 인천광역시교육청 도성훈 교육감, 인천광역시의회 신충식 위원장, KB금융지주 ESG상생본부 김경남 상무 등이 참석했다.

‘거점형 늘봄센터’는 초등학생들에게 돌봄 및 방과후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시설로, 맞벌이 가정의 학부모들이 안심하고 자녀를 맡길 수 있도록 평일에는 저녁 7시까지, 그리고 방학기간 중에도 운영된다. 현재 KB금융은 초등학생들이 경제금융 지식을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도록 ‘경제금융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서부 거점형 늘봄센터’는 인천지역의 첫 거점형 늘봄센터이다. 그 동안 초등 돌봄 교실을 이용하지 못했던 인근 지역 60여 명의 초등학생들이 돌봄 및 방과후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게 되어 이 지역 과밀학교의 돌봄 대기 문제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KB금융지주 ESG상생본부 김경남 상무(왼쪽에서 첫번째), 인천광역시교육청 도성훈 교육감(왼쪽에서 네번째)이 서부 거점형 늘봄센터 개관식에서 학부모, 학생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금융그룹]
KB금융지주 ESG상생본부 김경남 상무(맨 왼쪽), 인천광역시교육청 도성훈 교육감(맨 오른쪽)이 서부 거점형 늘봄센터 개관식에서 학부모, 학생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금융그룹]

KB금융은 지난 2018년부터 총 1,250억 원을 들여 아이들의 돌봄 공백 해결을 위한 온종일 돌봄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전국의 초등돌봄교실과 국·공립 병설유치원의 신·증설 지원을 위해 750억원을 투입하여 총 2,265개의 국공립 병설유치원 및 초등돌봄교실을 신·증설했으며, 지난해 2월부터는 5년간 총 500억 원을 투입해 전국에 ‘거점형 늘봄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KB금융 관계자는 “앞으로도 KB금융은 ‘늘봄학교 전국 확대’라는 교육부 정책에 발맞춰 미래세대 육성에 적극 앞장서는 등 국민과 함께 성장하는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금융은 지난 27일 열린 국가와 지방자치단체 간 균형발전에 관련된 중요정책을 심의하는 ‘중앙지방협력회의’에 기업으로서는 유일하게 참석하여 늘봄학교의 다양한 운영 프로그램 마련 및 ‘거점형 늘봄센터’ 구축 등에 대해 논의하기도 했다.  

[뉴스인사이드 홍성민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