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경, '2024 롯데렌탈 롯데렌터카 GTOUR WOMEN'S' 2차 1위..첫 우승
이진경, '2024 롯데렌탈 롯데렌터카 GTOUR WOMEN'S' 2차 1위..첫 우승
  • 승인 2024.02.19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8일(일) 대전 골프존조이마루에서 열린 ‘롯데렌탈 롯데렌터카 GTOUR WOMEN'S' 2차 결선 시상식에서 골프존 박강수 대표(왼쪽부터), 우승자 이진경, 롯데렌탈 마이카 사업부문 임현철 상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18일(일) 대전 골프존조이마루에서 열린 ‘롯데렌탈 롯데렌터카 GTOUR WOMEN'S' 2차 결선 시상식에서 골프존 박강수 대표(왼쪽부터), 우승자 이진경, 롯데렌탈 마이카 사업부문 임현철 상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골프존은 지난 18일 대전 골프존조이마루에서 열린 '2024 롯데렌탈 롯데렌터카 GTOUR WOMEN'S' 2차 결선에서 이진경이 최종 합계 18언더파(1라운드 10언더파, 2라운드 8언더파)로 우승했다고 19일 전했다. 

1라운드 3번 홀 이글 기록 및 노보기 플레이로 2위로 경기를 마친 이진경은 최종 라운드에서도 안정적인 플레이를 보여주며 선두권 경쟁에서 물러나지 않았다.

침착하게 자신만의 플레이 스타일을 유지하며 정확한 샷 감각으로 실력과 차분한 매력을 함께 보여줬고, 주변 환경에 흔들리지 않는 섬세한 코스 매니지먼트로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8개를 기록하며 심지연을 2타차로 따돌리고 우승의 영광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촘촘한 타수 차와 선수들의 양보 없는 각축전으로 역대급 선두권 경쟁이 관전포인트였으며, 특히 루키 선수들의 활약이 돋보이는 경기였다. 

루키 황연서와 윤규미는 홀 아웃까지 흔들리지 않는 집중력과 멋진 샷감으로 스크린골프투어 팬들에게 눈도장을 찍었고, 기존 GTOUR 강자이자 최종 라운드에서만 각각 10타를 줄인 홍현지, 박단유 그리고 멋진 스코어 메이킹을 보여준 이정민4는 최종 10언더파로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최종 라운드 8번 홀까지 꾸준히 선두에 나선 김미림은 아쉽게 9번 홀 드라이버 티샷 미스로 주춤하며 지난 1차 대회 우승자 조예진, 이나경과 함께 공동 8위에 머물렀다. 

GTOUR 두 번째 출전인 이정욱2도 무서운 기세로 선두 경쟁에 합세하며 매력을 발산했으나 16번 홀 티샷실수로 최종 13언더파로 11위로 경기를 마쳤다. 

류아라는 최종 라운드 5번 홀에서 홀인원을 기록하며 이날 시상식에서 베스트 퍼포먼스상을 수상하는 등 현장은 스크린 여제들의 열띤 경기를 보기 위한 갤러리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며 뜨거운 열기를 느낄 수 있었다. 

우승자 이진경은 우승 상금 1천 5백만원을 받으며 “생각지도 못했던 우승이라 실감이 나지 않지만 동료 선수들이 많은 축하를 해줘서 기쁘다”라며 “꾸준히 응원해 준 가족과 레슨 회원분들, 팬분들께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는 선수가 되겠다”라고 우승소감을 전했다. 

총상금 7천만 원의 이번 대회는 골프존 투비전NX 투어모드에서 1일 2라운드 36홀 스트로크 플레이, 코스는 블랙스톤 벨포레CC로 진행됐다. 1라운드에는 65명의 선수가 출전했으며 컷오프를 통해 40명의 선수가 최종 라운드에서 눈 뗄 수 없는 샷플레이로 명승부를 보여줬다.

[뉴스인사이드 홍성민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