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금융권 최초 중소기업대출 잔액 230조원 돌파
IBK기업은행, 금융권 최초 중소기업대출 잔액 230조원 돌파
  • 승인 2024.02.07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년 경영실적 발표...시장점유율 23.2%로 1위
지난해 연결 당기순이익은 2조 6752억원

 IBK기업은행(은행장 김성태)은 2023년말 현재, 중소기업대출 잔액이 전년말 대비 13.1조원(5.9%) 증가한 233.8조원을 기록했으며, 시장점유율은 23.2%로 중소기업금융 리딩뱅크 지위를 공고히 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우리 경제의 미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우량 중소기업 뿐만 아니라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등 정책금융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한 결과이다.

  이와 같이 견조한 중소기업대출 성장에 힘입어 2023년 연결 당기순이익은 2조 6752억원, 은행 별도 당기순이익은 2조 4115억원을 시현했다.

  또한 부동산 PF 등 불확실한 시장상황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4분기 2663억원의 추가충당금을 적립해 미래 손실흡수능력을 강화하는 등 건전성 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올해도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금융애로를 해소하고 혁신기업의 창업과 성장 지원을 확대하는 한편,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IBK기업은행]
[사진=IBK기업은행]

[뉴스인사이드 김윤현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