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초록우산에 후원금 5천만 원 전달…아동 수술·재활비 활용
청하, 초록우산에 후원금 5천만 원 전달…아동 수술·재활비 활용
  • 승인 2024.01.03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ORE VISION 제공
사진=MORE VISION 제공

아동복지전문기관 초록우산(회장 황영기)은 가수 청하가 저소득 환아 의료비 지원을 위해 후원금 5,000만원을 기부했다고 3일 밝혔다. 초록우산 고액 기부자 모임 그린노블클럽인 청하는 2019년 환아 치료비 지원을 시작으로 아동을 위한 기부를 이어오고 있다.

이번 후원금은 초록우산을 통해 선천성 구순구개열로 인한 안면부 교정 수술, 무릎암으로 인한 골연장술 등 고액의 치료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 아이들의 수술비 및 재활 치료비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청하는 지난해 2월에도 자신의 27번째 생일을 기념해 팬클럽 별하랑 이름으로 귀 재건수술, 희귀 질환, 극심한 피부 질환 등 고액의 치료비가 필요한 저소득 아동을 지원했으며, 올해 다시 경제적 환경과 질병으로 인한 어려움을 함께 겪고 있는 아동을 위한 나눔에 나섰다.

청하는 이번 기부와 관련해 “거듭되는 치료로 인해 몸과 마음이 지쳐갈 환아와 그 가족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며, “아이들이 하루 빨리 몸과 마음을 회복하고 건강하게 성장했으면 한다”고 기원했다.

초록우산 신정원 사회공헌협력본부장은 “경제적 고충과 건강상 어려움을 동시에 겪고 있는 아이들을 위한 청하의 따뜻한 나눔에 감사드린다”며, “초록우산은 앞으로 모든 아동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언제나 어린이 곁에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